본문바로가기

다양한 주제로 구성한 지역문화콘텐츠 큐레이션 서비스

지역문화 포스트

3.1절, 민족의 자유와 독립을 선언하다
지역문화 포스트

3.1절, 민족의 자유와 독립을 선언하다

1919년 4월 유관순 열사가 만세운동을 벌인 충남 천안의 독립운동 터전 아우내장터. 독립선언문을 낭독한 서울 타골공원 '팔각정'. 철원 지역의 3.1운동에 앞장선 철원 제일 교회. 1919년 학생들의 3.1만세운동 적극적인 참여로 시련을 맞이하기도 했던 전주 신흥학교. 모두 독립운동이 일어났던 장소입니다. 반면, 구 나주 경찰서와 같이 일제 강점기에 우리 국민을 억압하고 민족 운동가들을 고문의 흔적도 남아있습니다. 3.1운절을 맞아 일제탄압에 맞서 나라의 독립을 위해 싸운 역사를 다시 살펴보는 시간을 가져보면 어떨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