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

지역문화 속 다양한 태그들을 이용하여 자료들을 검색할 수 있습니다.

태그검색

태그검색

#대한석탄공사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태백시

    갱내 사고 현장의 비상 대기조, 광산구호대

    광산구호대는 광부들에게 재해가 발생했을 때 필요한 구조를 조치할 수 있도록 만든 작업팀이다. 1960년부터 대한석탄공사는 산하 광업소별로 구호대를 조직했다. 석탄공사의 특수구호대는 다른 광업소의 사고 현장에도 출동하여 인명 구조를 도왔다. 또 석탄공사의 특수구호대는 서울의 삼풍백화점이 붕괴 때도 인명구조 활동 성과를 거두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장군이 이끌던 대한석탄공사

    대한석탄공사 산하 광업소가 연대 파업에 들어단 1954년, 대통령 특명으로 육군지원단이 파견되어 해결에 나섰다. 3명의 장군과 11명의 영관급 지휘관이 포함됐다. 군인 참여가 계속 이어지면서 1961년부터 1972년 사이에 총 4명의 장군 출신이 대한석탄공사 사장으로 부임했으며, 1974년부터 1995년까지 20년간 군 장군 출신이 연속적으로 임명되기도 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태백시

    삼표연탄의 모체인 강원탄광 그리고 정인욱

    상공부 석탄과장이던 정인욱은 대한석탄공사 재직을 거쳐, 자신이 직접 탄광 경영에 뛰어든다. 그렇게 탄생한 것이 민영탄광 최초로 100만톤 생산실적을 낸 강원탄광이자, 우리나라 최대 규모의 연탄공장인 삼표연탄이다. 삼표연탄은 연탄파동을 거치면서 돈방석에 앉은 것으로도 유명한데, 이를 통해 강원산업으로 사세를 확장한다. 강원탄광은 1993년 폐광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