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탄광쇠퇴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탄광쇠퇴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6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전국

    폐광촌의 몰락과 지역 공동화
    석탄이 유일 산업이던 탄광촌은 석탄 합리화 정책 이후 폐허로 변했다. 1988년 전국 347개에 이르던 탄광은 1996년 11개로, 62,259명의 탄광 노동자는 1996년 10,725명으로 감소했다. 탄광이 문을 닫으면서 강원도 태백시는 시 단위 중에서 전국에서 가장 인구가 작은 도시가 되었으며, 삼척시와 삼척군은 하나의 시로 통합되었다. 우리나라 석탄 소비량의 20%를 담당하던 경북 문경군과 점촌시 역시 하나의 도시로 통합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태백시

    석탄산업합리화사업과 탄광촌의 몰락
    1988년 전국 347개에 이르던 광업소는 1989년 석탄산업합리화가 시행되면서 8년만인 1996년에는 11개로 급감한다. 탄광노동자는 68,500명에서 2000년에 들어서는 8,200명으로 급감했다. 우리나라의 대표적 탄광촌인 강원도의 태백시․삼척시․정선군․영월군 등은 도시공동체가 붕괴된다. 삼척시와 삼척군은 하나의 도시직제로 통합하기에 이른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태백시

    해외 광부수입 검토와 저지 운동
    1991년 초 ‘광부 수입’ 계획이 노동부 장관을 통해 발표되면서 탄광촌에서는 철회를 요구하고 나섰다. 광부 수입은 광업소 경영진이 광부를 구하지 못하는 인력난을 반영한 것이었다. 하지만 탄광노동자와 탄광촌 주민들은 현장의 안전시설 확충 및 광부들의 처우 개선은 하지 않은 채, 광부 수입은 더 큰 부작용만 낳는다며 저지운동을 전개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