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냉면 맛집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대전 >서구

    대전에서 평양냉면하면 여기! '사리원면옥'
    사리원면옥은 김봉득이 1951년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동에 개업한 대전 최초의 북한식 정통 평양냉면 전문점이다. 김봉득의 며느리인 옥인숙은 외조부 이재우가 사리원역 부근에서 운영했던 재령면옥의 전통을 살려, 1952년 대전에서는 일반음식점 제1호 업소로 평양냉면의 전통을 이었다. 사리원은 옥인숙의 아들 김형근이 가게를 이어받았고 지금은 김형근의 딸인 김래현이 가게를 이어오고 있다. 김봉득 일가는 6·25 전쟁 때 황해도 사리원에서 대전으로 피난을 내려와 정착하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 >속초시

    함흥냉면을 처음 개발한 1호 식당, 속초 함흥냉면옥
    함흥냉면옥은 함경도 실향민 고(故) 이섭봉 씨가 1951년 속초에 개업한 우리나라 최초의 ‘함흥냉면’ 식당이다. 함흥냉면은 함경도 지방의 향토음식 ‘농마국수’를 현지 사정에 알맞게 개량한 국수로서 음식 이름 또한 이섭봉 씨가 고안한 것이다. 1980년 초반부터는 속초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명태를 이용한 무침을 꾸미로 개발하면서 이른바 속초식 함흥냉면의 시대를 본격적으로 열었다. 1992년부터 창업주의 아들 이문규 씨가 가업을 계승하여 지금에 이르렀고, 70년 전통을 잇기 위해 3대 계승의 꿈을 진행시켜 나가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서울 >은평구

    서울 은평구에서 느끼는 고향의 맛, 새만포면옥
    새만포면옥은 서울특별시 은평구에 있는 평양냉면 전문점이다. 1972년, 경기도 고양시에서 ‘만포면옥’이라는 이름으로 지용석의 부친이 냉면과 빈대떡을 파는 가게를 처음 시작하였다. 지용석의 부친은 평안북도 강계, 모친은 평안남도 용강출신인데 '새만포면옥'은 고기국물에 동치미를 희석한 육수를 사용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