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강화도 지명유래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강화도 지명유래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2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인천 >강화군

    인심 고약한 정주마을이 갯벌로 변한 인천광역시 교동도의 청주펄
    인천광역시 강화도에 딸린 섬 가운데 ‘교동도(喬桐島)’가 있다. 교동도는 원래 세 개의 섬으로 이루어졌었지만, 오랜 기간 간척사업을 통해 갯벌을 메워 현재에 이르고 있다. 간척이 되지 않고 일부 남아 있는 갯벌도 있는데, 그중 한 곳이 바로 ‘청주펄’이다. 교동도 바닷가 근처에 ‘정주마을’이 있었다. 정주마을은 사람들은 부자이기는 하였지만 인색하였다. 하루는 노스님이 시주를 청하였으나 욕설을 하며 내쫓아 버렸다. 그 후 며칠이 지나 하늘에서 폭우가 쏟아져 정주마을은 갯벌로 변했다고 하는데, 그곳이 바로 청주펄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인천 >강화군

    영창대군이 죽음을 맞이한 인천광역시 강화도의 살챙이마을
    경기도 강화도는 고려와 조선의 수도 인근에 있는 큰 섬이라 왕족들의 유배지로 유명하였다. 유배를 온 왕족 가운데 강화도에서 목숨을 잃기도 하였는데, 대표적인 인물이 바로 영창대군(永昌大君)이다. 선조의 뒤를 이어 왕이 된 광해군은 여덟 살이던 영창대군을 강화도로 귀양 보냈다. 그리고 그의 측근인 정항을 강화부사로 내려보냈다. 강화부사 정항은 영창대군이 거주하는 초가집 아궁이에다가 마른 솔가지와 장작더미를 쌓고 불을 놓아 영창대군을 불 태어 죽였다. 강화도 사람들은 영창대군의 비극적인 죽음을 지명에 담아 전하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