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공산업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영월군

    영월 수주면에서 베를 짤 때 부르는 베틀소리
    강원도 영월군 수주면은 군내에서 가장 인구가 적다. 산지로 이루어진 마을이라 논농사는 적고 양잠이 성한 지역이다. 부녀자의 가사 노동 중 「베를 짤 때 부르는 베틀소리」는 사설이 매우 긴 편이다. 베를 짜는 일이 하루, 이틀, 삼일, 긴 시간 동안 이어지는 일이라 사설도 길다. 사설은 베틀을 이루는 구조(잉엣대, 눌림대 등)를 비유적으로 노래하거나 베를 곱게 짜도 줄 사람이 없는 심정을 솔직하게 노래하는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평창군

    평창 미탄면에서 삼을 삼을 때 부르는「성님성님 사촌성님 소리」
    삼을 삼을 때 부르는 소리는 아라리, 다복녀, 창부타령, 종금종금 종금새야 등 다양하다. 강원도 평창군 미탄면 창리에서는「성님성님 사촌성님」, 「동무동무 일천동무」 등을 불렀다. 삼을 삼는 일은 혼자서도 하지만 두레를 조직해 부녀자들 여럿이 모여서 할 때가 많았다. 「성님성님 사촌성님」는 삼을 삼으면서 시집살이의 고달픔을 풀어내는 사설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상남도 >거제시

    경남 거제의 그물 뜨며 부르는 어기야소리
    경상남도 거제시에서는 「그물뜨는소리」 어기야소리를 불렀다. 「그물뜨는소리」는 그물을 짜면서 부르던 노래이다. 해안 지방에서는 흔히 하는 작업임에도 「그물뜨는소리」로 현재까지 전승이 보고된 노래는 어기야소리가 유일하다. 어기야소리 또한 거제시에서만 확인이 되었다. 가창방식은 선후창이나 그물 뜨는 작업과의 관계가 명료하지 않다는 점에서 구연상황에 대한 자세한 연구가 필요하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