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노젓기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노젓기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3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전라남도 >해남군

    노를 저으며 부르는 전남 해남 금호리의 「어야디야소리」
    전라남도 해남군 산이면 금호리는 금호도 섬에 있는 마을이다. 금호리는 예전에 갯벌에서 낙지잡이, 김양식 등을 주로 했으나 지금은 금호방조제와 목포시까지 연결되는 관광레저로가 건설되어 간척지에 월동배추를 재배한다. 금호리에 전해오는 「어야디야소리」는 ‘일심전력으로 노를 저어 빨리 목적지에 가서 주낙을 놓기를 준비하라’는 평범한 내용으로, 큰 배를 저을 때 부르는 노래라기보다 작은 낚싯배를 저으며 부르는 노래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남도 >태안군

    어부들이 노 저으며 부르는 충남 태안의 어야디야소리
    충청남도 태안군에서는 「어부노젓는소리」로 어야디야소리를 불렀다. 「어부노젓는소리」는 고기를 잡으러 나갈 때 또는 고기를 잡아 돌아올 때 노를 저으며 부르는 노래이다. 작업 상황에 따라 가창방식이나 리듬을 달리해서 부르는 즉흥적 · 독창적 · 역동적 노래이다. 17종의 「어부노젓는소리」 중 가장 넓은 지역에서 불린 노래 중 하나인 어야디야소리는 주로 1마디 또는 2마디짜리 전언가사에 “어야디야”, “에야디야”, “어야디야차”, “어기야디야” 등의 디딤가사를 붙여 호흡의 일치라는 실무적 기능을 담당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남도 >보령시

    어부가 노 저으며 부르는 충남 보령의 영차소리
    「어부노젓는소리」는 고기를 잡으러 나갈 때 또는 고기를 잡아 돌아올 때 노를 저으며 부르는 노래이다. 충청남도 보령시에서는 「어부노젓는소리」로 어기여차소리, 어야디야소리, 영차소리를 불렀다. 그 중 영차소리는 1마디짜리 짧은 전언가사에 “영차”, “어영차”, “엉차”, “엥차”와 같이 “영차”와 비슷한 음가의 디딤가사를 구호처럼 붙여 선후창으로 부른다. 가사는 노를 젓는 현장 상황에 걸맞게 구성하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