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성북구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서울성북구가옥

연관자료

  • 테마스토리 (3건)
자세히보기
  • 테마스토리 서울 >성북구

    문인들이 모인 산속의 집, 성북구 상허 이태준 가옥
    서울 성북구 성북동에 있는 상허 이태준 가옥은 이태준이 1933년에 지어 1946년까지 살던 집이다. 이곳에서 이태준은 단편 「달밤」, 「돌다리」, 중편 「코스포스 피는 정원」, 장편 『왕자 호동(王子好童))』, 『황진이(黃眞伊)』 등 수많은 작품을 발표하였다. 이 가옥은 별채가 없이 안채와 사랑채가 결합된 본채만 있다. 서울특별시 민속문화재 제11호인 상허 이태준 가옥은 1900년대 개량한옥의 요소들을 잘 갖춘 중요한 민속자료이다. 현재 이 가옥은 이태준의 외종 손녀가 ‘수연산방’이라는 전통 찻집으로 운영하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테마스토리 서울 >성북구

    애국지사 한규설의 개량한옥, 장교동 한규설 가옥
    장교동 한규설 가옥은 1890년대 지은 것으로, 대한제국의 관료이자 애국지사인 한규설이 살던 개량식 한옥이다. 서울특별시 민속문화재 제7호인 장교동 한규설 가옥은 당시 시대상을 반영하여 사랑채에 보일러 난방을 하였으나 국민대학교로 이건하면서 제외되어 지금을 볼 수 없다. 장교동 한규설 가옥은 현재 국민대학교 명원민속관으로 사용되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테마스토리 서울 >성북구

    1906년 건립된 목조 기와집, 성북동의 마포 최사영 가옥
    최사영은 대한제국의 관료로 금융업과 창고업을 통해 부를 축적한 인물이다. 마포 최사영 가옥은 마포동 236번지 일대에 지어졌으나 여러 차례 토지 분할로 인해 2001년 성북동으로 옮겨진 안채만 남아 있는 상태다. 마포 최사영 가옥은 건물의 조형미와 부재의 가공이 뛰어나다는 점에서 건축 당시 서울지역에 살던 최상위 계층의 가옥의 건립양식을 잘 보여주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제 1화 동소문 밖 도시개발과 주민 이야기

    출처 :한국문화원연합회

    웹툰 서울 >성북구

    제 1화 동소문 밖 도시개발과 주민 이야기
    「2022 디지털 생활사 아카이빙 사업」 성북구 편에서는 정릉 토박이 장선기 님의 이야기를 통해  서울특별시 성북구의 동소문 밖 도시개발과 주민들의 삶을 살펴보고자 한다.
  • 테마스토리 서울 >성북구

    장위산인의 은거지, 서울 성북구 장위동
    서울 성북구 장위동의 현 위치는 동으로는 도봉구 월계동, 서로는 상월곡동, 남으로는 석관동과 동대문구 이문동, 북으로는 도봉구 번동·창동과 접하고 있다. 이 마을은 조선시대 초에도 장위리라 불러온 것으로 보아 고려시대의 명신이 마을에 있었기 때문에 그때부터 붙여진 이름이 아닌가 추측되기도 하고, 또 다른 이유로는 마을 뒤 장위산이 있으므로 이 산의 이름을 따서 장위동이 되었다는 이야기도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테마스토리 서울 >성북구

    서울 성북구 상・하월곡동, 반달 모양 산등성이에 자리한 다릿골
    서울 성북구 월곡동은 하월곡동에 있는 반달과 같이 생긴 산에 연해 있는 마을을 '다릿굴(골)'이라고 부르는 데서 유래되었다. 이 중 높은 지대에 위치한 지역을 ‘웃다릿골’, 아래 지역을 ‘아랫다릿골’ 이라 불렀다. 상월곡동은 동쪽으로는 석관동, 서쪽 및 남쪽으로는 하월곡동이, 북쪽으로는 장위동으로 둘러싸여 있으며 화랑로가 이 동을 남북으로 양분하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테마스토리 서울 >성북구

    성북구립 최만린미술관, 한국 추상 조각가의 집에 놀러오세요
    성북구립 최만린미술관은 현대 추상 조각의 개척자로 평가받는 고(故) 최만린(1935~2020년) 작가의 집을 2018년에 성북구에서 매입하여 미술관으로 개조한 일명 ‘하우스 뮤지엄’이다. 최만린은 성북구에서 50여 년 동안 산 성북구의 대표적인 예술가로, 1970년에 지어진 집을 손수 수리해 1988년부터 2018년까지 살았다고 한다. 성북구립 최만린 미술관은 원래의 집 구조를 최대한 훼손하지 않고 살리는 방향으로 정비됐고, 그 덕분에 건물의 외관은 물론 나무 계단과 천장 등이 그대로 살아 있는, 구석구석에서 최만린 작가의 흔적이 느껴지는 공간으로 재탄생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테마스토리 서울 >성북구

    성북선잠박물관, 성북구의 선잠단을 아시나요?
    고대부터 농사를 짓고 직물을 얻는 일은 사회발전의 밑거름이었다. 그래서 농업의 신인 신농과 누에를 길러 비단을 생산하는 잠업의 신에게 제사를 지냈는데, 누에치는 법을 인간에게 알려준 서릉씨를 모시는 ‘선잠단’이 성북구에 있다. 성북선잠박물관은 일제강점기 훼손된 선잠단을 정밀발굴조사를 거쳐 복원한 후, 선잠단의 역사성과 중요성을 기억하고 조선시대 복식 문화를 바르게 알리기 위해 2018년 12월에 문을 연 공공박물관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테마스토리 서울 >성북구

    간송 전형필이 세운 우리나라 최초의 사립미술관, 서울 보화각
    서울시 성북구 성복동에는 보화각이라는 미술관이 있다. 이곳은 현재 간송미술관으로 이름이 바뀌었다. 간송 전형필이 자신이 수집한 여러 유물들을 보관하고 전시하기 위해 1938년 세운 건물이다. 전형필은 휘문고등보통학교에 다니던 시절 오세창을 만나면서 문화재에 관심을 갖게 되었고, 우리 문화재 보전에 평생 애써온 인물이다. 간송미술관에는 국보를 비롯한 다양한 유물들이 소장되어 현재에 이르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성북구 가옥

연관자료

  • 테마스토리 (2건)
자세히보기
  • 테마스토리 서울 >성북구

    꽃담과 미닫이문 창살이 아름다운 성북동 이종석 별장
    서울 성북구 성북동에는 새우젓 장사로 부자가 된 이종석의 여름 별장이 있다. 이 별장은 1900년대에 건축한 것으로 추정되며, 현재는 덕수교회의 수양관으로 사용되고 있다. 거부의 별장답게 회색벽돌 꽃담, 마루로 연결된 미닫이문 창살, 늘어진 처마선과 마당의 갖가지 수목이 조화를 이루어 아름답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테마스토리 서울 >성북구

    부마의 집, 성북구 장위동 김진흥 가옥
    서울 성북구 장위동 김진흥 가옥은 조선 제23대 순조의 셋째 사위인 남령위 윤의선이 지은 집이라고도 하고, 제27대 순종의 부마가 살던 집이라고도 한다. 따라서 가옥의 건축연대는 1865년과 1925년으로 나뉜다. 상류 주택의 격식이 잘 갖추어진 집으로, 서울특별시 민속자료 제25호로 지정되었다. 성북구는 여기서 시민들이 참여하는 전통 혼례식과 성년식을 개최하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