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조광조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전국

    조선시대 도통의 계보를 보여주는 서원
    37개 서원 중에 금오서원, 도동서원, 남계서원, 심곡서원은 유교의 도학사상을 실천한 인물들을 배향하고 있다. 성리학과 도학은 같은 말이지만, 성리학이 지(知)를 강조한다면 도학은 행(行)을 강조하였다. 조선의 선비들은 지행합일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였다. ‘도리’, ‘의리’, ‘절의’의 도학사상을 실천한 선비가 금오서원의 길재, 도동서원의 김굉필, 남계서원의 정여창, 심곡서원의 조광조였다. 이들 서원에는 도학사상을 계승하고 후대에 전한 인물들도 함께 배향하고 있어 그들의 이야기도 놓치지 말아야 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상북도 >상주시

    대신은 진실로 이와 같아야 하지 않겠습니까?
    유교적 이상 정치에서 재상은 위로는 임금을 받들고 밑으로는 백관을 통솔하고 백성을 다스리는 직책을 맡은 자로서, 이때 임금을 받든다는 것은 임금을 바르게 하고 잘못된 것을 고치도록 간언하는 것이었다. 유교적 관점에서 황희 정승은 왕권을 견제하는 신권의 역할을 모범적으로 보여준 인물이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용인시

    조선에 성리학이 있음을 알게 한 조광조의 힘
    심곡서원은 조선의 선비들이 사화의 두려움을 이기고 성리학의 정신을 다시 세우기 위해 건립한 서원이다. 선비들에게 조광조는 성리학의 도리로 자신을 수련한 수기(修己)와 나아가 임금과 조정, 백성을 성리학의 길로 이끌려고 치인(治人)을 실천한 인물이었다. 어질고 아름다운 인품으로 불의에 타협하지 않고 성리학적 정도(正道)를 구현하려고 한 조광조의 강인한 의지와 실천력은 성리학이 단지 개념이 아닌 현실과 실제임을 후대에 보여준 태산북두와 같은 증거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