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조선의 화가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서울특별시 >강서구

    양천 현감을 지낸 겸재 정선
    겸재 정선은 중국 명승지를 '상상'해서 그리던 전통에서 벗어나 우리의 진짜 산천을 그리는 ‘진경산수화’의 지평을 열어 보였던 17~18세기 조선의 대표적 화가이다. 자연미의 특성을 깊이 관찰해 근대적 추상에 가까우나 사실적 필치로 호탕하게 처리하는 필법으로 주목을 끌었고, 강희언, 김윤겸, 최북, 김홍도, 김석신 등 당대 선비나 화가들에게 크게 영향을 주어 겸재파 화법의 흐름이 백 년 넘게 이어졌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강릉시

    조선의 화가이자 문인이며, 율곡과 매창의 어머니, 신사임당
    신사임당은 시(詩)·서(書)·화(畵)에 모두 뛰어났던 조선의 대표적인 예술인이며, 규방의 여인들 사이에서는 그녀가 그린 풀과 벌레의 그림, 즉 초충도(草蟲圖)를 따라 그리는 유행이 생겼을 정도로 조선이 흠모한 이상적 여성이었다. 이른바 현모양처의 전형으로 우상화된 이율곡의 모친인 신사임당은 본명은 전하지 않고, 대신 성리학 전통에서 최고의 여성상인 태임의 덕을 본받는다는 뜻의 ‘사임당’이란 당호로만 알려져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안성시

    조선 풍속화의 화풍이 된 단원
    경기도 안산 초입의 단원미술관뿐만 아니라 일상에서도 자주 접하는 그의 풍속화는 한국의 전통화를 대표할 만큼 유명하지만 단원은 산수와 인물, 화조 등 영정조 시대 서화의 모든 장르를 섭렵하며 다재다능한 실력으로 많은 작품을 남겼다. 전통적인 필법뿐 아니라 청나라를 통해 익힌 것으로 보이는 서양 화법을 과감하게 도입해 명암으로 원근감을 드러내는 등 그의 필법은 후대 화가들에게 영향을 끼치며 한국적 정서가 풍성한 조선 고유의 화풍을 이루는 기폭제가 되어 주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