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치성기자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아들 낳기를 기원하는 치성기자(致誠祈子)
    ‘치성기자(致誠祈子)’는 아이를 가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치성을 드리는 기자의례(祈子儀禮)이다. 일반적으로 산이나 하천, 바위, 나무, 절 등에 정화수를 떠놓고 두 손을 비비며 치성 드렸다. 집 안에서 치성을 드리는 경우에는 부엌이나 뒤꼍에서 했다. 치성기자는 남들이 모르게 해야 효과가 나타난다고 믿어 밤늦은 시간이나 새벽에 주로 했다. 때로는 무당을 불러 굿을 하기도 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날개 돋친 밀양(密陽) 박씨
    제주시 외도2동에 사는 밀양 박씨 부부가 늦도록 자식이 없어 여기저기 정성을 들여 아들을 낳게 되었다. 그런데 아이에게는 날개가 있었다. 아이가 자라서 역적이 될 것을 두러워한 아버지가 아이의 날개를 인두로 지진다. 아이는 힘이 약해져 큰일을 하지 못하고 일찍 죽게 되었다는 이야기이다. 이와 같은 이야기는 전국적으로 널리 분포된 광포설화에 속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인천광역시 >남구

    산신(産神) 우물
    「문학동 산신우물」은 아이가 없는 부부가 이 우물에서 치성을 드리면 아들을 낳을 수 있다고 한 것에서 유래된 명칭으로, 우리나라의 기자습속을 반영한 이야기이다. 자식이 없는 부부가 산신우물에서 백일기도를 드린다. 그런데 100일 기도의 효험은 치성을 드린 부부가 아닌 어느 오막살이집에 사는 부인에게 나타난다. 그래서 오막살이집의 부인이 아들을 낳았는데, 이것을 안 사람들은 태기가 옮겨간 것으로 여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