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풍년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풍년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한 해의 풍년을 기원하는 정월대보름 놀이 지신밟기
    지신밟기는 마을굿(당굿)을 한 다음 각 집을 차례로 돌면서 풍물을 치며 집터 곳곳의 지신(地神)을 밟아서 달램으로써 한 해의 안녕과 복덕을 기원하는 마을 민속의례이다. 집터에 있는 지신을 말 그대로 밟는다는 것이 아니라 집 안의 신들이 있는 터에 들어가 풍물을 치며 놀면서 신을 즐겁게 해준다는 의미가 있다. 새해가 시작되는 정초에 가족과 집안의 안녕과 한 해의 무사함을 빌며 한 해 모든 일이 잘 되기를 바라며 올리는 제의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풍년기원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2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모내기를 끝내고 풍년을 기원하는 제사 단오
    단오는 음력 5월 5일로 홀수가 두 번 겹치므로 일년 중 양기가 가장 강한 날이다. 이 때는 양기가 강할 때 그 기운을 거두는 여러 가지 풍습이 있는데 익모초와 쑥 꺾기, 창포물에 머리감기, 부적쓰기 등이 있고 절식으로는 수리취떡을 먹는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전국

    올 해 풍년을 두고 마을 대항으로 벌이는 횃불싸움
    횃불싸움은 정월대보름에 홰를 들고 마을 대항으로 벌이는 싸움으로 이긴 마을이 풍년이 든다고 한다. 달맞이를 할 때 달의 윤곽과 색으로 풍년을 점치기도 한다. 우선은 무조건 달을 먼저 본 사람이 복을 많이 받는다고 하여 대보름 저녁에는 마을 청년들이 앞다투어 마을에서 달이 가장 먼저 보이는 곳으로 뛰어간다. 달의 색으로 풍년을 점치는 경우에는 달이 붉은 색을 띠면 가물고 흰색이면 홍수가 난다고 한다. 또 달 주변이 두터우면 풍년이고 얇으면 흉년으로 내다보면서 한 해 풍년을 점치기도 하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