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

지역문화 속 다양한 태그들을 이용하여 자료들을 검색할 수 있습니다.

태그검색

태그검색

#환갑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환갑풍습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남극성을 의인화한 수성노인도(壽星老人圖)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남극성을 의인화한 수성노인도(壽星老人圖)

    수성노인도(壽星老人圖)는 인간의 수명을 관장하는 노인성을 의인화하여 그린 그림이다. 일반적으로는 괴이하게 크고 긴 머리에 작은 키의 수염이 긴 노인으로 표현된다. 손에는 장수를 상징하는 복숭아나 불로초를 들고 있는 모습의 그림이 많다. 회갑 축하와 장수를 기원하는 그림으로 많이 제작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60세의 생일, 회갑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60세의 생일, 회갑

    회갑은 환갑이라고도 하며, 육십갑자의 갑이 돌아왔다는 뜻이다. 만 60세의 생일은 특별하게 여겨 성대하게 잔치를 열었다. 회갑잔치는 자녀들이 준비한다. 상차림은 부모님을 모시는 큰 상과 손님을 위한 주안상으로 나뉜다. 큰 상에는 여러 음식을 높게 쌓아 ‘희(囍)’, ‘수(壽)’ 등 글자를 넣는 등 화려하게 차린다. 과거에는 평균 수명이 짧아 회갑잔치를 하는 사람이 많지 않았다. 회갑을 치른 사람은 ‘갑을 치른 노인’이라고 하여 사회적인 지위가 더 올라갔다. 돌아가신 분의 회갑은 만갑이라고 하여 주변 지인들과 함께 집이나 묘지 앞에서 만갑 잔치를 베풀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북도 >충주시

    며느리 지혜로 한 환갑잔치

    옛날에 어떤 학자가 며느리를 봤다. 새댁이 시집 온 지 얼마 지나지 않아서 시아버지가 환갑을 맞이했다. 그런데 가난해서 시아버지의 환갑잔치를 차려드릴 수가 없었다. 시댁은 냇가에 있는 뱀을 이용하여 큰집의 업이 자기 집으로 옮겨온 것으로 꾸민다. 큰아버지는 조카며느리에게 논 열 마지기와 볏섬을 주고 업구렁이를 되찾아 온다. 시댁은 큰아버지에게서 받은 볏섬으로 시아버지의 환갑잔치를 성대하게 치렀다는 이야기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장수하고 복을 누리라는 백수백복도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장수하고 복을 누리라는 백수백복도

    백수백복도(百壽百福圖)는 백 개의 수(壽)자와 백 개의 복(福)자가 그려져 있는 그림이라는 의미이지만 실제 글자 수가 반드시 백 개여야만 하는 것은 아니다. 여기서 숫자 100은 꽉 찬 완성과 전체를 의미한다. 가장 일반적인 형태는 수 자와 복 자를 번갈아 써서 화면을 가득 채우는 것이다. 백수백복도는 복을 많이 받아 장수하기를 바라는 마음이 담겨져 있다. 따라서 환갑잔치나 회혼례 등의 장수를 축하하는 자리의 장식 병풍에 많이 사용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환갑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3건)
자세히보기
  • 회갑날 할멈에게 수염 뜯긴 영감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경상북도 >안동시

    회갑날 할멈에게 수염 뜯긴 영감

    예전에 성질이 억세고 거친 처자가 살았다. 처녀의 부모는 자기 딸을 데리고 사는 사람에게 평생 먹을 것을 주겠다고 한다. 어떤 머슴이 처녀와 결혼한다. 첫날밤에 신부가 똥을 쌌다고 누명의 씌워 처자의 기를 죽인다. 머슴과 처자는 아들 삼 형제를 낳고 나름 행복하게 산다. 영감이 된 머슴은 자신의 환갑날에 첫날밤에 있었던 이야기를 했다가 할멈에게 수염을 뽑히게 되었다고 하는 이야기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북도 >충주시

    며느리 지혜로 한 환갑잔치

    옛날에 어떤 학자가 며느리를 봤다. 새댁이 시집 온 지 얼마 지나지 않아서 시아버지가 환갑을 맞이했다. 그런데 가난해서 시아버지의 환갑잔치를 차려드릴 수가 없었다. 시댁은 냇가에 있는 뱀을 이용하여 큰집의 업이 자기 집으로 옮겨온 것으로 꾸민다. 큰아버지는 조카며느리에게 논 열 마지기와 볏섬을 주고 업구렁이를 되찾아 온다. 시댁은 큰아버지에게서 받은 볏섬으로 시아버지의 환갑잔치를 성대하게 치렀다는 이야기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상가승무노인곡(喪歌僧舞老人哭)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상가승무노인곡(喪歌僧舞老人哭)

    「상가승무노인곡(喪歌僧舞老人哭)」은 가난하지만, 효심이 깊은 상중의 젊은 내외가 어머니의 환갑상을 차리면서 벌어진 이야기와 아들 내외의 효행에 탄복한 영조대왕이 그 효심을 표창한다는 내용의 이야기이다. 어느 고을을 지나던 영조임금은 방안에서 상주가 노래하고 여승이 춤추며 노인이 우는 광경을 목격한다. 노모를 극진히 모시고자 하는 아들 부부의 지극한 정성을 목격한 영조대왕은 과거 시제로 ‘상가승무노인곡’을 낸다. 다른 사람들은 그 의미를 알 수 없어 낙방하지만, 효자는 자신이 겪을 일을 빗대어 글을 지어 장원급제하였다는 것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