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백제성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남도 >부여군

    김유신이 칭찬한 부여 나성
    백제의 수도 사비를 보호하기 위해 쌓은 둘레 8㎞의 성이다. 부소산성을 중심으로 동쪽과 서쪽으로 자연지형을 이용하여 부여시가지 외곽을 둘러싸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평양에 있는 나성과 함께 가장 오래된 나성 중의 하나이며, 웅진(지금의 공주)에서 사비(지금의 부여)로 수도를 옮긴 538년경에 쌓은 것으로 보인다. 성벽은 부소산성의 동문이 있던 자리에서 시작하여 금강변까지 흙으로 쌓아만든 것으로, 지금은 약간의 흔적만 남아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남도 >부여군

    역사를 알 수 있는 유일한 성, 부여 가림성
    해발 250m의 성흥산 장상부에 테뫼식으로 쌓은 백제의 전형적인 석축 산성이다. 백제의 수도였던 웅진성과 사비성을 지키기 위하여 금강 하류 부근에 쌓은 1,200m의 석성이다. 산 정상에서는 강경읍을 비롯한 금강 하류 일대가 한눈에 내려다 보이며, 501년(백제 동성왕 23)에 위사좌평 백가(苩加)가 쌓았다고 전한다. 백제 때 쌓은 성곽 가운데 연대를 확실히 알 수 있는 유일한 성이고, 옛 지명을 알 수 있는 유적으로 매우 중요하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남도 >예산군

    백제의 철옹성, 예산 임존성
    해발 483.9m의 봉수산(鳳首山)의 정상부와 그 동쪽으로 900m 떨어진 봉우리를 에워싼 테뫼식 석축산성이다. 둘레 약 2.5㎞로 백제가 고구려의 침입에 대비하여 쌓은 것으로 짐작된다. 백제 때 수도 경비의 외곽기지 역할을 한 성이다. 백제의 옛 장수 복신과 도침이 옛 임금의 아들 부여풍을 왕으로 세우고 임존성에서 항전한 곳으로 당나라와 신라가 여러 차례 성을 공격하였으나 끝내 이기지 못하고 되돌아온 철옹성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