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서예가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북도 >진천군

    붓의 기세로 오악을 흔든 표암 강세황
    조선의 문예가 꽃피던 18세기 화단에서 남달리 높은 식견과 안목을 갖춘 사대부 화가로서 시, 서, 화 삼절(三絶)로 불리며 그림 제작과 중국과 조선의 서화 작품에 대해 해박한 품평을 남겼다. 남종문인화며 진경산수화, 풍속화, 도석인물화의 유행 및 서양화법의 수용 등을 주도하며 ‘예원의 총수’로 활약한 선구적 인물로 김홍도와 신위 등에게 그림을 가르친 스승이기도 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강릉시

    독립운동에 앞장 선 서화가 박기정
    구한말에서 일제강점기에 활동한 서화가다. 행서(行書)와 초서(草書), 예서(隸書) 등 각 서체에 두루 능하였고, 사군자(四君子)를 비롯하여 괴석(怪石)에 이르기까지 문인화에도 뛰어났다. 난을 칠 때는 뿌리가 드러난 노근란을 주로 그렸는데, 이는 일제식민지인 조선 땅에는 난초를 심지 않겠다는 지조의 표현이었다. 을미의병에 참여했고 독립운동에 앞장선 우국지사이기도 했다. 17세 때부터 강원도에 살면서 평생 강원도를 떠나지 않은 강원도의 예술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제주가 낳은 한국 서예의 큰 별, 소암 현중화(素菴 玄中和)
    제주도에서 태어난 한국의 서예가다. 일본 유학파 출신으로 쓰지모토 시유우에게 사사해 육조체를 전수받았다. 일본에서 서예의 대가로 명성을 얻었지만, 고향인 제주도로 돌아와 오직 서도에만 정진했다. 삶과 예술의 일치를 몸소 실천하며 후학들의 본보기가 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