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

지역문화 속 다양한 태그들을 이용하여 자료들을 검색할 수 있습니다.

태그검색

태그검색

#서원향교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서원향교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28건)
  • 지역문화 Pick (4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영월군

    단종의 장릉 옆에 있던 사육신의 사당, 육신사

    창절서원은 단종복위를 꾀하다 죽임을 당한 사육신의 육신사를 모체로 하고 있다. 육신사는 원래 노산군의 묘역 옆에 있었다. 노산군이 단종으로 신위가 복원되고 묘역이 장릉으로 만들어지면서 육신사를 장릉 밖으로 옮기자는 주장이 있었지만 “임금과 신하는 일체이고 제사도 같다”라는 말에 따라 장릉 안에 계속 남아 있다가 후에 지금의 위치로 옮겨졌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37개 비훼철서원으로 보는 우리 유교 이야기

    유교는 중국에서 발원하였지만, 우리나라에 들어와 역사적, 문화적, 정신적으로 광범위한 영향을 미치며 수많은 문화유산을 남겼다. 서원은 유교문화자원 중 하나로 서원이 만들어진 역사적 배경과 그곳에 배향하는 인물에 대한 이야기는 한국에서 유교의 가치관이 어떻게 사람들의 말과 행동으로 실현되고 유교문화와 역사를 만들어갔는가를 들려준다. 여기에서는 대한민국에 자리한 37개의 비훼철서원을 대상으로 한국 유교의 특징을 보여주는 역사적 사건과 인물에 대한 이야기를 소개하고자 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삼국시대 인물을 배향한 서원

    우리나라에서는 삼국시대 때부터 유교를 들여와 공부하였다. 고구려의 국립교육기관인 태학에서는 유교경전을 가르쳤고 백제의 아직기와 왕인은 일본에 유학을 전했다. 신라인 중에서는 설총과 최치원이 대표적인 유학자이다. 우리나라 유교는 도학적 성격이 강했는데 이는 단군신화의 홍익인간이 인간 중심적 세계관을 지니고 있었기 때문이었다. 비훼철서원 중에는 설총과 최치원을 배향하는 서악서원과 무성서원이 삼국시대 인물을 배향하는 서원으로 남아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