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폐광의 관광화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정선군

    탄광촌에서 가장 오래된 축제 사북석탄문화제
    ‘사북석탄문화제’의 출발은 사북지역의 청년단체인 사북청년협의회에서 1995년 5월에 개최한 ‘석탄문화위령제’란 이름으로 시작했다. 제2회는 1996년 6월에 사북읍민의 날 기념행사의 하나로 석탄문화위령제와 산나물 뜯기 행사를 진행한다. 2회 석탄문화제는 이전까지 각각 열리던 정선그린랜드의 ‘전국 철쭉등반 및 산나물 뜯기 대회’와 사북석탄문화제추진위원회의 사북석탄문화제를 하나로 합쳐서 열린 행사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영월군

    강원도탄광문화촌
    강원도탄광문화촌은 1960~1970년대 석탄산업의 중심지였던 영월군 북면 마차리의 탄광촌과 폐광을 옛 모습 그대로 복원한 곳이다. 이곳에는 각종 유물과 자료들을 갖추어 잊혀져가는 탄광촌의 모습을 볼 수 있도록 하였다. 특히 보는 것만으로 쉽게 이해할 수 없는 부분은 체험할 수 있도록 탄광 갱도를 활용한 탄광 갱도체험관, 굴진과 발파, 동발 설치, 막장 작업장 등 현장체험이 가능한 탄광문화 현장학습장을 마련하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태백시

    폐광지역 대체산업으로 설립한 카지노와 폐특법
    1995년 정선군의 주민운동을 통해 국내 유일의 내국인 출입 카지노를 설립하는 ‘폐광지역개발지원에 관한 특별법’이 제정된다. 카지노는 폐광지역의 대체산업을 지원하면서 일정부분 숨통을 열어준다. 대체산업이 지지부진하자 태백시민들은 1999년 ‘태백시민 생존권 찾기 총궐기대회’를 통해 탄광지역개발사업비를 연간 1천억 원씩 지원받는 성과를 거둔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