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결혼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신랑과 신부가 처음 얼굴을 보고 절을 올리는 교배례
    혼례 중 신랑 신부가 서로에게 절을 주고받는 의식을 교배례라고 한다. 혼례 과정 중 처음으로 신랑과 신부가 얼굴을 보는 순간이다. 교배례는 신붓집에 마련되는 초례청에서 진행된다. 초례청에는 신랑과 신부 사이에 대례상이 차려지는데 올라가는 음식과 물품이 지역마다 차이가 있다. 일반적으로 절은 두 차례에 걸쳐 신랑 먼저, 신부 다음 순서로 하는데, 절의 횟수도 지역마다 다르다. 교배례는 현대에 와서 예식장에서 신랑 신부 맞절로 바뀌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근대식 결혼식장
    결혼식을 거행하는 장소는 시대에 따라 변화하였다. 전통혼례의 경우는 신랑이 신붓집에 가서 혼례를 했기 때문에 결혼식장은 신붓집이었다. 개화기 이후 서구의 종교와 신사조의 영향으로 ‘예배당’이 결혼식장으로 사용되었다. 1930년대까지 결혼식을 거행한 장소는 동아․조선일보사 강당과 공회당, 부민관, 요릿집 등이었다. 오늘날과 같은 예식장이 결혼식장으로 사용되기 시작한 것은 1930년대 후반의 일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오누이 결혼시킨 박문수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양양군

    오누이를 결혼시켜 준 박문수
    암행어사인 박문수가 충청도 서천 땅에 갔을 때의 일이다. 오누이는 부모의 제사에 쓸 쌀을 갖고 밥을 해서 박문수를 대접한다. 오누이의 환대를 받은 박문수는 총각의 문제를 해결해 주려고 암행어사 출두를 한다. 친구 간에 맺은 혼약을 가난 때문에 파기한 김 진사의 행동을 꾸짖고 원래대로 총각과 김 진사의 딸을 결혼시킨다. 그리고 김 진사의 딸에게 장가온 신랑에게는 총각의 누이동생을 아내로 맞이하게 한다. 그래서 바꿔치기 혼인이 이루어졌다는 것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국제결혼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전국

    세계화에 따른 변화, 국제결혼
    우리나라에 국제결혼이 본격적으로 도입된 것은 1980년대로 통일교도에 의해 한국 남성과 일본 여성의 혼인이 이루어졌다. 이후 농어촌 총각 장가보내기 운동으로 조선족 여성들이 유입되었으며, 동남아시아 여성들도 이주해와 글로벌 상향혼 경향이 두드러졌다. 1990년대 이후에는 유학과 여행, 인터넷의 발달로 외국인 남성과 한국인 여성의 결혼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2009년 전체 결혼 중 국제 결혼의 비율은 10.8%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서울특별시 >종로구

    화려하고 정성이 깃는 마른안주, 건구절판
    건구절판은 주안상이나 교자상에 올리는 술안주이다. 입이 심심할 때 간식으로도 이용하며 정성을 다해 예쁘게 솜씨를 내어 폐백 음식 혹은 이바지 음식으로도 사용된다. 아홉 칸으로 나누어진 목기에 아홉 가지 재료를 담아 구절판이라고 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두 집안을 하나로 결속시켜주는 이바지 음식
    혼례를 준비하면서 신랑집과 신붓집에서 주고받는 음식을 이바지 음식이라고 한다. 이바지는 잔치를 뜻하는 ‘이바디’에서 유래되었다는 이야기도 있고, 어떤 일이나 사람에게 도움이 되도록 힘쓰는 ‘이바지’에서 유래되었다는 설도 있다. 과거에는 신랑집과 신부집이 수차례 음식을 왔다갔다 했지만, 현재는 신붓집에서 머물다가 신랑집에 갈 때 가져가는 음식을 부르는 말로 자리잡았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시부모님을 처음 뵙는 상에 올리는 폐백음식
    폐백음식이란 일반적으로 신부가 처음 시부모님께 예를 올릴 때 상에 올라가는 음식을 부르는 말이다. 본래는 왕가의 친영혼에서 선물을 주고받던 납폐의 과정이 민가에 전해지면서 생겨난 말이다. 민가에서는 현구고례를 폐백이라고 부르며, 올라가는 음식은 지역마다 차이가 나타난다. 현재에도 간소화되었지만 전승되고 있는 풍습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서양식 결혼식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전국

    신부를 보호하는 상징물, 부케
    부케는 프랑스어에서 유래한 말로 우리나라에서는 신부가 결혼식장에서 들고 입장하는 작은 꽃다발을 부르는 말이다. 부케는 서구에서 유래된 것으로 나쁜 귀신이나 질병으로부터 신부를 보호한다는 주술적인 의미를 가지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1950년대 서양식 결혼식이 생겨나면서부터 등장했고, 처음에는 하얀 국화를 활용하였으나 점차 다양화되어가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결혼60주년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결혼 60주년 기념식, 회혼례
    회혼잔치는 회갑잔치와 마찬가지로 부부의 연을 맺어 60년 동안 함께 한 부부를 축하하는 자리이다. 회혼례는 자녀들이 부모를 위해 준비한다. 회혼례를 하기 위해서는 부부가 한평생을 함께 살았고, 부모보다 먼저 세상을 떠난 자녀가 없어야 한다. 회혼례는 날을 잡아 손님을 초대하고, 부부가 혼례복을 입고 혼례식을 재현한다. 혼례식이 끝난 후에는 회갑잔치처럼 큰 상을 차리고 부모님이 건강하게 오래 함께하시기를 기원한다. 그 이후에는 자녀들이 재롱을 부리며 부모를 즐겁게 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전국

    풀각시놀이
    풀각시놀이는 풀, 헝겊 조각 등으로 인형을 만들어서 노는 여자아이들의 유희다. 각시 인형과 신랑 인형을 예쁘게 만들어 혼례를 치러주고, 흙을 뭉쳐 밥상을 차리는 등 살림하는 흉내를 낸다. 어른들의 생활을 그대로 모방한다는 점에서 전통사회가 요구하는 예절을 익히고 성 역할을 미리 체험할 수 있게끔 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전국

    세계화에 따른 변화, 국제결혼
    우리나라에 국제결혼이 본격적으로 도입된 것은 1980년대로 통일교도에 의해 한국 남성과 일본 여성의 혼인이 이루어졌다. 이후 농어촌 총각 장가보내기 운동으로 조선족 여성들이 유입되었으며, 동남아시아 여성들도 이주해와 글로벌 상향혼 경향이 두드러졌다. 1990년대 이후에는 유학과 여행, 인터넷의 발달로 외국인 남성과 한국인 여성의 결혼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2009년 전체 결혼 중 국제 결혼의 비율은 10.8%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약탈혼의 한 형태, 보쌈혼
    보쌈혼은 말 그대로 사람을 보에 싸서 약탈해가는 혼인 방법이다. 약탈혼 중에 하나로, 재혼이 어려웠던 과부 보쌈이 일반적이었다. 과부보쌈은 부모의 허락을 받아 미리 말을 맞추고 하는 합의보쌈과 아무런 약속없이 행해지는 강제보쌈이 있었다. 그러나 과부만 업어가지는 않았고, 처녀 보쌈과 총각 보쌈도 있었다. 총각보쌈은 주로 서울 지리에 어두운 지방 출신들을 업어가는 경우가 많았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