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부산 향토음식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테마스토리 부산 >중구

    ‘빨간고기’의 정체를 파헤친다, 눈볼대
    ‘빨간고기’, 고기는 원래 다 빨간색 아닌가 싶지만, 사실 이 명칭은 생선을 지칭하는 것이다. 손바닥만한 크기에, 눈이 아주 큰 귀여운 모습을 하고 있어 '빨간 고기'라 불리는 눈볼대는 회를 비롯해 다양한 방법으로 먹지만 구이로 먹었을 때 제일 맛있다. 뜨거운 기름을 비늘에 부어 튀겨내고, 다시 구우면 껍질은 과자와 같이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고급 생선구이가 완성된다. 눈물나게 맛있으면서 눈물나게 비싸다고 소문난 이 생선의 정체를 알아보자.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테마스토리 부산 >중구

    보따리상을 통해 만들어진 유부 보따리
    요즘에는 해외직구가 간편해져 인터넷으로 클릭 한 번 하면 먼 나라의 물품이 내 집 현관문 앞까지 배송되는 시대라지만, 예전에는 국내에서 팔지 않는 물건을 구하기란 쉽지 않았다. 그런 물품들이 꼭 필요한 경우, 해외에서 돌아오는 지인에게 부탁하거나 이런 일을 전문적으로 하는 상인들에게 맡기고는 했는데, 국내에 정식 수입되지 않던 물품을 개인적으로 들여와 팔던 이들을 두고 보따리상이라 불렀다. 그들이 자주 오가던 항구 부산에 가면 그 시대의 역사를 짐작할 수 있는 음식이 있으니, 바로 유부 보따리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테마스토리 부산 >중구

    부산 포장마차의 별미, 물떡
    ‘물떡’, 처음 듣는 이들은 어떤 음식인지 짐작조차 하지 못한다. ‘떡오뎅’이라고 하면 비로소 정체에 대해 조금 짐작이 가기 시작한다. 부산 지역의 포장마차에서 찾아 볼 수 있는 물떡은 가래떡을 긴 꼬챙이에 끼워서 오뎅 국물에 담가 놓았다가 어묵처럼 간장에 찍어 먹는 음식이다. 갓 뽑은 가래떡을 꿀에 찍어 먹거나, 은은한 불에 구워 설탕에 찍어 먹은 적은 있어도 오뎅국물에 넣었다가 먹을 생각을 하지는 못했을 것이다. 단순히 국물에 불려만 놓으면 되는 것이 아니라 시간차를 두고 말렸다가 불렸다가를 반복해야한다고하니 주인장의 손놀림을 잘 지켜보자.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