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장보고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전국

    삼국시대의 시장
    우리나라 문헌에 기록된 최초의 시장은 신라의 수도 경주에 개설한 ‘경시(京市)’다. 신라에서는 ‘동시’, ‘서시’, ‘남시’등의 국영시장이 있었고, 지방에는 교통이 편리한 곳에 ‘향시(鄕市)’가 있었다. 백제와 고구려의 시장도 신라와 같은 형태였을 것으로 추측한다. 신라가 삼국을 통일한 이후에도 국가에서 관리하던 시장과 지역의 주와 읍 그리고 도로를 중심으로 열리는 시장이 활발하게 열렸고, 중국 동북부와 신라, 일본을 연결하는 국제무역도 활발하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전라남도 >완도군

    신라시대 해상무역을 장악한 장보고
    장보고는 청해진을 건설하고, 해적을 소탕하였으며, 곧 동중국해 일대의 해상권을 장악하였다. 이 해상권을 토대로 장보고는 당·신라·일본을 잇는 국제무역을 주도하게 된다. 그는 청해진에 본거지를 두고, 중국 산동반도의 적산포, 일본 북큐슈의 하카타에 해외 거점항로를 개설하여 삼국을 연결하는 ‘남방항로’를 개척하였다.청해진은 국제적 수준의 해상 교역지답게 다양한 품목들을 취급하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발해유적이 숨쉬고 있는 발해성곽
    발해(698~926년)는 지금의 북한지역과 중국 동북지역, 그리고 러시아의 연해주-아무르지역에 걸쳐 자리하고 있었다. 때문에 발해유적은 이 지역들에 광범위하게 분포하고 있다. 성곽의 규모를 보면 중경, 동경, 상경 지역권에 수도와 부성이 위치했기 때문에 대형 성곽이 많다. 특히 상경 지역권은 특대형인 상경성이 있어 이 지역이 오랫동안 중심지 역할을 했음을 보여준다. 평지성에는 각 행정의 중심지가 있었다. 성곽의 입지,규모 등의 요소는 행정 단위와 밀접한 관계가 있었다. 중대형과 중형성은 주의 중심지, 소형성은 현의 중심지 역할을 했다. 발해성곽에는 중원 고구려 말갈의 축성 전통이 반영되어 있을 뿐만 아니라 독특한 특징도 확인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