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카레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카레가루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영국에서 일본을 거쳐 들어온 카레
    오늘날 한국의 카레는 인도의 카레요리를 영국이 기존의 스튜요리와 접목시켜 변형한 것을 미국이 받아들이고 이것을 다시 일본이 받아들인 것이 한국에 정착된 것이다. 한국에서 최초로 카레를 요리해 먹은 사람은 영국의 지리학자인 이사벨라 버드 비숍여사였다. 일제 강점기 한국의 카레요리는 일본의 카레가 정착된 것으로, 1920-30년대 신문에서는 가정에서 만드는 법을 소개하여 가정요리로 정착하였다. 이 시기 카레는 오늘날 카레와 달리 밀가루를 따로 볶고 야채와 물을 넣고 끓이면서 향신료인 카레가루도 별도로 넣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전국

    누가 요리해도 맛있는 카레
    인도요리에서 비롯된 카레는 인도를 식민지로 지배했던 영국에 의해 세계적인 카레가 된다. 일제강점기에 일본에 의해 미국식 카레 문화가 전해지게 된다. 과거에는 양요리집을 가야 볼 수 있었던 음식이였지만  현재에는 몇 가지 재료로 누구나 집에서 쉽게 만들어 먹을 수 있는 간편식이 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영국에서 일본을 거쳐 들어온 카레
    오늘날 한국의 카레는 인도의 카레요리를 영국이 기존의 스튜요리와 접목시켜 변형한 것을 미국이 받아들이고 이것을 다시 일본이 받아들인 것이 한국에 정착된 것이다. 한국에서 최초로 카레를 요리해 먹은 사람은 영국의 지리학자인 이사벨라 버드 비숍여사였다. 일제 강점기 한국의 카레요리는 일본의 카레가 정착된 것으로, 1920-30년대 신문에서는 가정에서 만드는 법을 소개하여 가정요리로 정착하였다. 이 시기 카레는 오늘날 카레와 달리 밀가루를 따로 볶고 야채와 물을 넣고 끓이면서 향신료인 카레가루도 별도로 넣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영국에서 일본을 거쳐 들어온 카레
    오늘날 한국의 카레는 인도의 카레요리를 영국이 기존의 스튜요리와 접목시켜 변형한 것을 미국이 받아들이고 이것을 다시 일본이 받아들인 것이 한국에 정착된 것이다. 한국에서 최초로 카레를 요리해 먹은 사람은 영국의 지리학자인 이사벨라 버드 비숍여사였다. 일제 강점기 한국의 카레요리는 일본의 카레가 정착된 것으로, 1920-30년대 신문에서는 가정에서 만드는 법을 소개하여 가정요리로 정착하였다. 이 시기 카레는 오늘날 카레와 달리 밀가루를 따로 볶고 야채와 물을 넣고 끓이면서 향신료인 카레가루도 별도로 넣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문명개화한 음식점, 양식집
    양식은 개항기 경복궁이나 덕수궁 등 궁전에서 외국손님들을 접대하면서 한국에 정착되었다. 선교사들이 양식을 소개하기도 하였다. 일제강점기 일본에서 받아들인 양식이 조선에 정착하기도 했는데 카레라이스, 돈까스 등이 대표적이다. 1930년대 양식집에선 풀코스 양식이 10원이었는데, 당시 쌀 한가마가 9원 20전이었다. 쌀 한가마를 사면 4-5식구가 1달을 먹는다. 한 가정의 1달치 기본 식비를 양식 풀코스 한 끼 식사로 쓰는 격이었다. 비교적 싼 양식도 있었는데 이는 카레라이스나 돈가스 등에 후식으로 커피나 홍차가 나오는 형식이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라이스카레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영국에서 일본을 거쳐 들어온 카레
    오늘날 한국의 카레는 인도의 카레요리를 영국이 기존의 스튜요리와 접목시켜 변형한 것을 미국이 받아들이고 이것을 다시 일본이 받아들인 것이 한국에 정착된 것이다. 한국에서 최초로 카레를 요리해 먹은 사람은 영국의 지리학자인 이사벨라 버드 비숍여사였다. 일제 강점기 한국의 카레요리는 일본의 카레가 정착된 것으로, 1920-30년대 신문에서는 가정에서 만드는 법을 소개하여 가정요리로 정착하였다. 이 시기 카레는 오늘날 카레와 달리 밀가루를 따로 볶고 야채와 물을 넣고 끓이면서 향신료인 카레가루도 별도로 넣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