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피난민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경남 >거제시

    17만여명의 포로가 수용되었던 거제포로수용소
    거제도포로수용소는 1951년 2월 지금의 거제시 수양동과 고현동을 중심으로 거제도 일대에 설치되어 6·25전쟁 당시 조선인민군과 중공군 포로들을 수용, 1953년 7월까지 운영되었다. 거제군은 현재 거제대교로 육지와 연결되었으며, 거제포로수용소는 1983년 12월 20일 문화재 자료 제99호로 지정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대구 >중구

    실향민이 모여 이룬 대구 교동시장
    한국전쟁은 이 땅의 많은 사람들에게 고향을 빼앗았다. 고향을 빼앗긴 사람들은 다른 지역으로 떠나서 새롭게 정착해서 살 수밖에 없었다. 대구광역시에 위치한 교동시장은 전쟁으로 고향을 잃고 대구에서 정착한 사람들이 세운 시장이다. 이들은 한국전쟁 후 미군부대에서 흘러나온 물건을 사고팔았다. 이 덕에 양키시장이라고도 불렸다. 대구광역시의 교동시장은 한국전쟁으로 만들어진 시장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서울 >용산구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의 해방촌 신흥시장
    최근 장안의 화제가 되었던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드라마의 인기만큼 드라마 촬영지였던 포항 구룡포마을도 화제가 되었다. 사실 이 드라마의 촬영지는 구룡포 마을 외에도 여러 곳이다. 서울특별시 용산구의 신흥시장도 중요한 촬영 장소 중 하나이다. 동백의 아들인 필구가 엄마와 만나고, 용식 아저씨를 만나는 오락실이 신흥시장에 있다. 지금은 찾기 어려워진 오락실이 있는 신흥시장은 과거와 현재가 함께 있는 곳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피난민 일화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경남 >창녕군

    아버지에게 보내는 편지 (김우태 수기)
    김우태는 6·25에 참전한 아버지가 말씀해주셨던 전쟁 이야기를 기억하고 있다. 김우태의 아버지는 결혼 후 1년이 지난 21세에 입대를 하여, 교육도 제대로 받지 못하고 전쟁터에 가게 되었다. 오대산 전투에서 포로로 잡혀 생사를 알 수 없게 되었지만, 포로교환 석방으로 집으로 돌아온 아버지는 온몸이 망가져 일할 수 없었다. 하지만 자식들이 힘든 일이 있을 때면 전쟁에서 고생했던 이야기를 들려주어 의지를 강하게 해 주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피란수도 부산을 기억하다

    출처 :부산광역시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부산 >서구

    피란수도 부산을 기억하다
    부산에 정착한 실향민들의 목소리를 통해 그 시절을 생생히 조망한 다큐멘터리이다. 한국전쟁이 터지며 부산은 임시수도가 되었고 수많은 피란민이 몰려들었다. 당시의 임시정부청사, 이승만 대통령 관저, 피란민이 부산에 정착하며 생겨난 일본인 묘지 마을 등을 취재하고, 부산에 정착한 실향민들의 인터뷰를 담았다.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지역문화이야기 전남 >진도군

    진도 안농마을
    6·25전쟁 이후 분단으로 고향에 돌아가지 못한 황해도 장연, 송화, 옹진 사람들을 수용하면서 진도에 실향민촌이 생겼다. 2005년 진도 내에는 여러 곳에 흩어져 살고 있는 실향민 350가구가 있으며, 실향민회가 있다. 집단 이주가 이루어진 안농마을이 최근 농촌마을 리모델링 사업과 농촌재능나눔 공모사업으로 알려지면서, 피난민의 생활이 재조명되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부산 >부산진구

    당감동 아바이마을
    당감동 아바이마을은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당감동에 있는 피란민들의 정착한 마을을 이르는 말이다. 당감동은 6·25전쟁으로 부산으로 들어온 피난민 정착촌 중 하나였다. 휴전이 되자 거제도로 피난 온 함경도 피난민들이 당감동으로 이주해 오면서 지금의 ‘구 시장 골목’에 정착하게 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