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석비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부산광역시 >동래구

    동래온천의 보수공사를 기념한 부산 온정개건비
    부산광역시 동래구 온천동에는 동래부사 강필리가 동래온천을 보수한 공적을 기리기 위해 세워진 온정개건비가 있다. 강필리는 온천수의 양을 확보해 온천의 규모를 확장하고 남녀가 따로 사용할 수 있는 탕을 만드는 등 대대적인 보수 작업을 진행했다. 현재에도 동래온천에서 주변 명소를 돌아보며 온천욕을 즐길 수 있으며, 동래온천 용왕 대제가 300년이 넘도록 유지되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포천시

    다섯 임금의 제문이 새겨진 인평대군 치제문비
    경기도 포천시 왕방산 인평대군의 묘에는 두 개의 인평대군 치제문비가 세워져 있다. 이 비석에는 인평대군의 어진 품성과 업적이 기록되어 있다. 인평대군은 그의 형인 효종과 우애가 매우 돈독하였는데, 인평대군이 37세의 젊은 나이로 세상을 하직하자 효종이 직접 제문을 짓고 치제하였을 정도로 예를 극진히 하였다. 효종뿐만 아니라, 숙종, 영조, 정조, 순조도 직접 인평대군의 제문을 짓고 치제하였는데, 한 인물을 대상으로 여러 세대의 왕들이 직접 제문을 남기고 치제한 것은 흔하지 않은 일이다. 첫 번째, 두 번째 비석은 각각 1724년과 1792년에 세워졌으며, 1825년 순조의 어제어필 제문이 두 번째 비석 하단에 새겨지면서 오늘날의 인평대군 치제문비가 완성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양주시

    조선 유일의 왕사, 무학대사비
    경기도 양주시 회암사터에는 무학대사비가 세워져 있다. 무학대사는 조선 최초이자 마지막 왕사로 성품이 순박하고 겸손하여 많은 사람들로부터 존경을 받았다. 무학대사의 드높은 도를 기리기 위해 1410년 태조에 의해 비석이 건립되었다. 중간에 비석이 훼손되는 수모를 겪었지만, 1828년에 순조가 비석을 다시 세웠다. 태조로부터 각별한 존경을 받았던 무학대사는 그의 일생과 업적이 비석에 담겨 오늘날까지 전해지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