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포천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포천의 역사를 찾아 떠나는 문화유적답사

    출처 :경기도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경기도 >포천시

    포천의 역사를 찾아 떠나는 문화유적답사
    경기도 포천의 문화재를 국가지정문화재·경기도지정문화재·포천시지정문화재로 분류하여 정리한 책자이다. 총 82개의 문화재를 체계적으로 다루고 있다. 포천한탄강 협곡과 비둘기상 폭포, 포천 영송리 선사유적 등 대표 문화재를 담은 역사지도도 함께 수록했다.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포천시

    다섯 임금의 제문이 새겨진 인평대군 치제문비
    경기도 포천시 왕방산 인평대군의 묘에는 두 개의 인평대군 치제문비가 세워져 있다. 이 비석에는 인평대군의 어진 품성과 업적이 기록되어 있다. 인평대군은 그의 형인 효종과 우애가 매우 돈독하였는데, 인평대군이 37세의 젊은 나이로 세상을 하직하자 효종이 직접 제문을 짓고 치제하였을 정도로 예를 극진히 하였다. 효종뿐만 아니라, 숙종, 영조, 정조, 순조도 직접 인평대군의 제문을 짓고 치제하였는데, 한 인물을 대상으로 여러 세대의 왕들이 직접 제문을 남기고 치제한 것은 흔하지 않은 일이다. 첫 번째, 두 번째 비석은 각각 1724년과 1792년에 세워졌으며, 1825년 순조의 어제어필 제문이 두 번째 비석 하단에 새겨지면서 오늘날의 인평대군 치제문비가 완성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포천시

    군사적 기능과 정치적 기능을 함께한 포천 반월성
    해발 284.5m의 청성산에 축조된 반월형의 테뫼식 산성으로 전체 둘레는 1,080m이다. 전체적인 형상이 반달과 같은 모양을 하고 있어 반월산성이라 불리는데, 포천지역은 물론 인근 지역에 있는 산성 중 가장 큰 규모이다. 고구려 때 쌓은 성이며 여러 책에 고성(古城), 산성, 반월산성 등으로 기록하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포천시 문화유산 지도

연관자료

  • 지역문화 Pick (1건)
자세히보기
  • 포천의 역사를 찾아 떠나는 문화유적답사

    출처 :경기도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경기도 >포천시

    포천의 역사를 찾아 떠나는 문화유적답사
    경기도 포천의 문화재를 국가지정문화재·경기도지정문화재·포천시지정문화재로 분류하여 정리한 책자이다. 총 82개의 문화재를 체계적으로 다루고 있다. 포천한탄강 협곡과 비둘기상 폭포, 포천 영송리 선사유적 등 대표 문화재를 담은 역사지도도 함께 수록했다.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포천 노동요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3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포천시

    경기도 무형문화재 35호로 지정된 포천시 논매는 소리, 메나리
    경기도 포천시에는 두 개의 「메나리」가 전승되었다. 「메나리」는 논의 김매기를 할 때 부르는 논매는 소리로, 두벌매기 때 부른다. 신북면 「메나리」는 앞사람이 부른 사설을 똑같이 따라 부르는 선후반복창이고, 가산면 「메나리」는 앞절의 중요 단어로 후창자가 부르는 것이 특정이다. 특히 가산면 「메나리」는 다섯 마디로 완결된 내용과 구조를 지녀, 경기도 무형문화재 제35호로 지정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포천시

    경기도 포천에서 쌍겨리로 밭을 갈면서 부르는 이러소리
    신북면은 경기도 포천시 서부에 위치하고 있다. 「밭가는 소리」는 「소모는 소리」로 강원도와 경기도에서 주로 전승되었다. 주로 비탈진 밭이 있는 지역에서 밭을 갈 때 불렀다. 경기도 포천시 신북면 갈월리에서 밭을 갈 때 부르던 노래는 쌍겨리 소리인 이러소리로, 소 두 마리로 밭을 갈면서 부르는 노래이다. 소에게 방향을 지시하거나 칭찬하는 내용으로 되어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포천시

    유일하게 포천에서만 전승하는 잣 따는 소리
    신북면은 경기도 포천시 서부에 위치해 있다. 포천 잣은 맛있기로 유명한 명물이다. 특히 신북면 갈월리에서 나는 잣이 유명하여 농가의 주요 수입원이다. 경기도 포천시 신북면 갈월리에서는 잣을 딸 때 부르는 노동요가 있다. 잣을 따기 위해서는 여럿이 가도 나무에는 한 사람이 오른다. 잣을 따기 위해 이 나무, 저 나무에 오른 사람들이 서로 주고 받으며 노래를 하는데, 이것이 「잣따는소리」이다. 국내에 유일하게 포천시 신북면에서만 전승하는 노동요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