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

지역문화 속 다양한 태그들을 이용하여 자료들을 검색할 수 있습니다.

태그검색

태그검색

#광주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광주이씨

연관자료

  • 지역문화 Pick (8건)
자세히보기
  • 뿌리공원 성씨비 (광주이씨,후면비문)

    출처 :대전광역시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대전광역시 >중구

    뿌리공원 성씨비 (광주이씨,후면비문)
    전국 유일의 ‘효’ 테마공원인 뿌리공원에 소재한 성씨별 조형물에 대한 스토리텔링 콘텐츠로써 영상물을 제작 및 보급하고자 함. 뿌리 공원의 성씨비를 사진 및 영상으로 촬영하고, 비문(설화)를 데이터 정리하여 추후 콘텐츠 제작에 활용할 수 있는 기반 구축.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뿌리공원 성씨비 (광주이씨,우측비문)

    출처 :대전광역시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대전광역시 >중구

    뿌리공원 성씨비 (광주이씨,우측비문)
    전국 유일의 ‘효’ 테마공원인 뿌리공원에 소재한 성씨별 조형물에 대한 스토리텔링 콘텐츠로써 영상물을 제작 및 보급하고자 함. 뿌리 공원의 성씨비를 사진 및 영상으로 촬영하고, 비문(설화)를 데이터 정리하여 추후 콘텐츠 제작에 활용할 수 있는 기반 구축.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뿌리공원 성씨비 (광주이씨,전면비문)

    출처 :대전광역시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대전광역시 >중구

    뿌리공원 성씨비 (광주이씨,전면비문)
    전국 유일의 ‘효’ 테마공원인 뿌리공원에 소재한 성씨별 조형물에 대한 스토리텔링 콘텐츠로써 영상물을 제작 및 보급하고자 함. 뿌리 공원의 성씨비를 사진 및 영상으로 촬영하고, 비문(설화)를 데이터 정리하여 추후 콘텐츠 제작에 활용할 수 있는 기반 구축.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지역문화이야기 광주광역시 >광산구

    용과 봉황의 기운으로 더위를 물리친다, 광산 용봉탕
    용봉탕은 상상의 동물인 용(龍)을 상징하는 자라와 봉황(鳳凰)을 상징하는 닭을 재료로 하여 끓여낸 여름철 보양식으로 광주광역시 광산구의 향토 음식이다. 용봉탕은 이름 자체만으로 길하고 복된 음식이며 궁중음식에서 유래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광주광역시 >서구

    전라도 청정 한우의 본연의 맛을 그대로 즐긴다, 광주 생고기
    광주 생고기는 신선한 한우의 우둔살을 곱게 썰어 기름장 등에 찍어 먹는 광주광역시의 향토음식이다. 생고기 식용의 전통은 중국의 유교경전인 『맹자(孟子)』에 '회자(膾炙)'라는 말로 언급될 정도로 오랜 역사를 지녔다. 회자에서 ‘膾’는 생고기를 말하며 ‘炙’는 익힌 고기를 말한다. 이런 점에서 광주 생고기는 육고기 회(膾)의 원형을 제대로 계승한 음식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광주광역시 >북구

    들깨국물과 된장이 조화를 이룬 남도의 구수한 맛, 광주 오리탕
    광주 오리탕은 1970년대 광주광역시 북구 유동 옛 광주고속버스터미널 인근에 들어선 오리탕 음식점들로 오리탕 골목을 형성하면서 자리 잡은 광주광역시의 향토음식이다. 광주의 오리탕은 오리고기를 들깨가루와 된장을 푼 걸쭉한 국물에 끓인 다음 미나리를 얹어서 초장에 찍어먹는 것이 특징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광주설화

연관자료

  • 지방문화툰 (1건)
자세히보기
  • 경양방죽에 얽힌 설화

    출처 :광주광역시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툰 광주광역시 >동구

    경양방죽에 얽힌 설화
    기발굴된 광주지역의 설화, 전설 중 활용도가 높은 이야기를 선별하여 접근성이 높은 웹툰으로 제작함으로써 지역문화콘텐츠 활용 기반 마련. 경양방죽에 얽힌 설화, 중심사의 유래에 관한 설화를 웹툰으로 제작하여 지역문화에 대한 이해도를 높임.

#광주지명유래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5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광주광역시 >광산구

    억새밭을 일구다 금덩이가 나온 광주 산막동 보화마을
    광주광역시 산수리 마을에는 성실하기로 소문난 여양진이 살았다. 그는 스님의 권유로 산막동에 이주를 하여 농사를 지었다. 당시 이곳은 억새가 많아 그것을 일일이 베어내고 밭을 일구는 게 쉽지 않았다. 그렇게 밭을 일구던 그는 어느 날 땅에서 금덩이를 파냈다. 여양진은 금덩이가 스님의 덕으로 얻은 것이나 부처님 것이라 생각하고 그것을 전해줄 절을 찾아 떠났다. 이후 여양진이 가꿔놓은 밭에는 여러 사람들이 이주해 살았고, 주변 마을에서는 금은보화를 얻은 곳이라 해서 보화촌(寶貨村)이라 불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광주광역시 >광산구

    스님이 수로를 만들어 물을 넘긴 무네미재
    어등산 중턱 절골 마을에 차준백 선생이 살았는데, 고개 너머에 때쭉거리에 차 선생의 천수답이 있었다. 물이 부족해 농사를 짓지 못하는 것이 안타까웠던 차선생의 부인은 어느 날 자기 집을 방문한 스님에게 사정을 이야기하고 도움을 구한다. 그러자 스님이 자기가 수로를 파는 동안 부인은 베를 짜서 장삼을 짓자며 내기를 제안한다. 부인은 흔쾌히 수락하고, 두 사람은 두 달 동안 열심히 일해서 같은 날 수로파기와 장삼짓기를 끝낸다. 이렇게 해서 아래에 있는 절골의 물이 능선을 돌아 때쭉거리 들에 물을 대게 되었고, 고개로 물이 넘어갔다고 하여 무네미재라 하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광주광역시 >북구

    스님이 잡아준 샘터가 연못이 된 광주 연제마을
    광주광역시 북구 연제동 연제마을은 장구봉 아래에 있던 마을로 풍수상 배형국이다. 예전 마을에는 화전을 일구며 여러 가구가 살았는데, 마을에는 샘이 없어 500m 떨어진 통시암이라는 절에서 물을 길어먹었다. 하루는 스님이 탁발을 왔다가 마을 구두쇠 영감에게 물벼락을 맞았다. 이에 스님은 귀한 물 시주해줘서 고맙다고 했다. 영감은 스님이 보통 인물이 아님을 알고 샘터를 잡아달라고 했다. 스님이 잡아준 샘터를 파니 물이 나왔다. 그런데 스님이 잡아준 곳은 배형국 땅에 배 바닥을 뚫은 격이었다. 그래 마을은 해가 다르게 농사가 안 되고 전염병이 돌아 사람들이 하나둘 떠나더니 폐허가 되었고, 샘을 판 우물에서는 물이 계속 흘러나와 연못을 이뤘다. 후대 사람들은 이 연못을 연제라 부르며, 화전을 하던 마을 또한 연제마을이라 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광주광역시 전통시장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광주광역시 >광산구

    세 개의 시장이 합쳐진 송정삼색시장
    '송정삼색시장'은 광주지역을 대표하는 전통시장으로 조선시대 개설된 '선암장'의 전통을 잇고 있다. 2015년에 문화관광형시장으로 선정되면서 당시 광산구에 있던 송정매일시장, 송정5일장, 1913송정역시장을 ‘송정삼색시장’이란 이름으로 통합하고, ‘세 가지 색깔을 지닌 전통시장’이란 이미지를 만들어 전통시장의 새로운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광주 신창동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광주광역시 >광산구

    광주 신창동, 창원 다호리 출토 선사시대 목칠기
    우리나라는 나무가 풍부해 일찍부터 목재로 일상생활에 필요한 물건을 만들어 사용해왔지만 목제품이 언제부터 제작되기 시작했는지 알 수 없었다. 그러다 광주 신창동과 창원 다호리 유적에서 상당량의 선사시대 목기와 칠기가 출토되었다. 그간 우리나라 칠기가 중국의 영향을 받아 만들어졌다는 주장이 있어왔지만 이 출토유물들이 당대 중국 한나라 칠기와는 달라 우리만의 독창적인 칠기문화가 있었음을 증명해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광주광역시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6. 같이 걸을까(광주)

    출처 :경기도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6. 같이 걸을까(광주)
    경기도 지역의 이야기를 국악부터 시티팝, 뮤지컬 아리아, 트로트, 성악, 재즈, 랩과 트로트의 협연까지 다양한 장르로 노래한 음원. 지역의 역사, 문화, 일상의 스토리가 담긴 15곡과 경기도를 이미지로 연주한 2곡, 경기도 전체를 아우르는 <그러나 경기는 평화를 노래하고>와 Instrument 버전까지 경기예술가가 창작하고 불러 탄생한 20곡이 수록된 콘텐츠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광주시

    광주 광지원해동화놀이
    광주 해동화놀이는 광주시 남한산성면(중부면) 광지원리에서 해마다 정월대보름 밤에 마을 주민이 달맞이를 위해 해동홰를 쌓아놓고 불을 지르며 한 해의 안녕과 풍요를 기원하던 정초의 집단 놀이 형태이다. 해동화놀이는 지역에 따라 달집태우기(호남), 동화제(충남), 동홰놀이(경기도), 화옹이(경기도 여주) 등으로 다양하게 불리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광주시

    사찰이 천주교 성당으로 변한 경기도 광주시 천진암
    경기도 광주시 퇴촌면 우산리 천진암은 천주교 성지로 알려진 땅이름이다. 조선조 때 천진암(天眞庵)이란 암자가 있었는데, 조선 후기에 천주교도들이 박해를 피해 이 암자에 모여들었고, 여기서 기도를 올리고 천주교 관련 공부를 했다. 그 중에는 정약용 형제들도 있다. 스님들이 천주교인을 숨겨 주었다가 희생되었다는 이야기도 전한다. 현재는 천주교의 성지가 되어 수만 명의 사람들이 찾는 곳이 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