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인 배너

progressive
2024 대한민국지역문화대전

제39회 전국향토문화공모전

향토문화의 체계적인 연구와 활용, 향토사가의 연구의욕을 촉진하고 있습니다.

ㅇ 공모부문: 논문(자료) / 콘텐츠 / 수기 / 지방문화원 연구실적
ㅇ 접수기간: 2024.4.1.(월)-6.27.(목)

자세히보기
progressive
전남 화순문화원

화순 적벽낙화 홀로그램

전남 화순적벽에서 매년 4월 초파일 밤에 용 형태의 건초에 불을 붙여 강물 위로 떨어뜨리는 민속놀이인 '적벽낙화놀이'를 홀로그램으로 재현한 영상이다. 1519년 기묘사화로 유배 중이던 신재 최산두가 이곳의 절경을 보고, 중국의 적벽에 비유하여 ‘적벽’이라 이름 지었다.

자세히보기
progressive
서울 영등포문화원

방학곶이 부군당 설화 잉어이야기

방학곶이 부군당 설화를 바탕으로 한 연희극 '윤 정승과 잉어 이야기'의 공연 실황을 담은 영상이다. 방학곶이는 현재의 영등포동이며, 부군당(府君堂)은 서울, 경기에서 마을의 수호신을 모신 신당이다.

자세히보기
progressive
전남 진도문화원

소포마을의 신명과 예인들의 삶

전남 진도 소포마을의 역사와 생활상, 민속예술과 예인을 취재하여 자료를 수집하고, 마을과 민속예술의 유래와 역사, 연출방식을 기록해 발간한 책이다.

자세히보기
progressive
대전 대덕문화원

대전산업단지에 그들이 있다

대전산업단지는 대전 산업경제 발전의 중심지로서의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대전산업단지와 주변에 살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구술콘텐츠이다. 그들의 목소리를 통해 대전산업단지의 변화를 알아보자.

자세히보기
progressive
경북 영주문화원

실향민, 영주에 정착하다

영주 풍기에서 생산되는 인견은 북한에서 섬유공장을 운영하던 사람들이 6.25 전쟁으로 피난 내려오면서 시작되었다. 풍기를 대표하는 전통산업이 된 풍기인견을 지역 특산물로 널리 알리고자 하는 풍기읍 주민들의 이야기를 알아보자.

자세히보기
progressive
경기 김포문화원

물이 차길 기다리며, 김포의 역사

1900년도 초부터 6.25 전쟁 발발 전까지 많은 김포시 지역민의 삶의 터전이었던 김포의 포구와 나루, 이곳에서 실제 거주 또는 경제활동을 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구술콘텐츠이다. 그들을 통해 김포의 다양한 포구와 나루에서 펼쳐진 이야기들을 살펴보자.

자세히보기
progressive
강원 동해문화원

묵호항 번영과 쇠락 그 후 이야기

묵호항과 주변은 1937년 일본이 수탈 목적으로 개발한 이후 해방 후 다양한 변화를 겪다가 2010년 동해문화원의 논골담길 사업 등으로 새롭게 조명받았다. 논골담길의 중심에서 변화하는 묵호항과 지역 산업, 관련 사람들의 삶의 현장 모습을 알아보자.

자세히보기
progressive
울산 울주문화원

울주 신리마을을 기억해요

신리마을은 울산 울주군 서생면 신암리에 있는 마을로 어업과 과수업으로 경제적 활동을 한 지역이다. 이곳에 원전이 들어서며 지역 주민들의 생업에 막대한 영향을 끼치게 되었다. 삶과 환경이 뒤바뀌게 된 그들의 이야기를 알아보자.

자세히보기
  • 문화행사
  • 이달의 콘텐츠
  • 추천콘텐츠
  • 최신콘텐츠

한눈에 보는 관심지역 콘텐츠

서울특별시

이달의 큐레이션

뚜벅뚜벅 역사를 거닐는 옛길
파일21 뚜벅뚜벅 역사를 거닐는 옛길 길을 걷다 보면 다양한 풍경들이 자연스레 눈에 담기게 되고 심란했던 마음이나 복잡했던 머리가 맑아지는 걸 느끼게 됩니다. 하루쯤은 정처 없이 걷는 것도 좋지만 역사의 한 페이지를 담고 있는 옛길을 뚜벅뚜벅 걸어보는 건 어떨까요? 옛 조상님들이 걸으며 보았던 풍경과 사뭇 다를 순 있지만 가는 길목 길목에 남겨진 역사의 산물이 옛길의 흔적을 보여준답니다. 지금부터 편안한 마음으로 걸어볼 수 있는 옛길을 알아볼까요? 조선과 중국을 오가는 상인과 사신들이 이용했던 의주길은 의주대로를 바탕으로 한 역사문화탐방로로 화석정, 벽제관지, 용미리 마애이불입상 등의 풍부한 문화유산을 보유하고 있어 길에 담긴 역사를 알아갈 수 있습니다. 다음으로 평해길은 강원도와 한양을 연결해주던길로 들판과 산, 한강 수변이 어우러져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하며 정약용유적지, 망우묘역 등을 탐방해볼 수 있습니다. 조선시대 강진과 영암을 잇는 삼남대로의 중요한 고갯길 누릿재는 최익현, 송시열,김정희 등 많은 문사들의 방문기록이 있는 역사적가치가 큰 옛길입니다~ 시간과 공간이 남긴 흔적뿐만이 아니라 오랜시간 축적되어온 문화, 역사 등을 담고 있는 옛길을 가족, 친구들과 함께 나란히 걸어보는 것도 좋겠습니다.

지역문화 정보

틀린그림찾기

바로가기 >

월페이퍼

바로가기 >

웹진이곳

바로가기 >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