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

지역문화 속 다양한 태그들을 이용하여 자료들을 검색할 수 있습니다.

태그검색

태그검색

#강원도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강원도로 여행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강원도 전통음료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강원도관찰부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원주 진위대 터 강원감영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원주시

    원주 진위대 터 강원감영

    강원감영 터는 1907년 민긍호의 지휘 아래 의병을 일으킨 원주진위대의 본부가 있었던 곳이다. 강원감영은 조선시대 강원도관찰부가 있던 원주 관아로 1895년 지방제도가 개편되면서 폐지되고 지방 진위대가 주둔하는 본부로 사용되었다. 1907년 8월 5일 원주진위대 병사들은 특무정교 민긍호의 지휘 하에 무기고를 습격하여 무기를 확보한 다음 일제히 봉기하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춘천시

    뒤범벅된 죽, 옥수수범벅(강냉이범벅)

    범벅은 죽의 한 종류로, 강냉이 범벅은 옥수수와 강낭콩, 팥을 함께 넣어 끓인 죽으로 강원도의 향토음식이다. 강냉이는 옥수수의 다른 이름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시원한 곰치국 재료? 푹 삭은 김치 한 국자”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삼척시

    “시원한 곰치국 재료? 푹 삭은 김치 한 국자”

    꼼치는 동해안을 비롯한 모든 해안에서 나는 어종이다. 동해안의 꼼치는 다른 지역과 모양이 조금 다르다. 서·남해안의 것은 메기와 비슷하여 물메기, 미거지라고 부른다. 동해안에서는 꼼치를 곰치, 물곰이라고 부른다. 곰치는 여름 내내 1,000m의 깊은 바다에 살다가 겨울이 되면 산란을 위해 수심이 얕은 바위틈으로 올라온다. 겨울 곰치는 흐물거리던 살도 단단해져 제 맛이 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싱그러운 송진향 한입 가득, 양양 금송이

    출처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양양군

    싱그러운 송진향 한입 가득, 양양 금송이

    송이 따러 다니는 사람들에게는 8월의 비가 중요하다. 비가 자주 내리면 9월의 풍성한 수확을 기대할 수 있기 때문이다. 대표적인 송이 산지로 손꼽히는 곳은 강원 양양군과 경북 봉화군·영덕군이다. 그중 양양 송이는 다른 지역의 송이에 비해 수분 함량이 적고 몸체가 단단하고 향이 깊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