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콘텐츠를 다양한 해시태그(#) 키워드로 검색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

태그검색

태그검색

#포구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서울 마포구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2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서울특별시 >마포구

    서울 밤섬 부군당 도당굿
    서울특별시 마포 부근 한강의 밤섬에서 전승되어오던 마을굿을 말하는데, 밤섬이 폭파된 이후에는 대부분의 밤섬 주민들이 밤섬 폭파 후 이주한 창전동에 다시 건립한 창전동 부군당에서 이루어지는 마을 제의를 말한다. 2005년 1월 10일 서울특별시 무형문화재 제35호로 지정되었다. 창전동에 있지만, 창전동 부군당이 아니라 밤섬 부군당도 당굿이라는 것이 핵심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서울특별시 >마포구

    서울 마포구 불당굿
    서울 마포구 부군당은 서울특별시 마포구 일대에서 행해지던 마을제의의 하나로 특히 화재 예방을 목적으로 특화되어 있었던 제의를 말한다. 이러한 부군당을 불당(火堂)이라고 했고, 여기에서 행해지는 제의를 불당굿이라고 하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부강포구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전라북도 >전주시

    전라도, 충청도, 경상도를 아우르던 금강 소금길
    전라북도 장수군에서 발원한 금강은 전라북도, 충청북도, 충청남도 등지를 거쳐 서해로 흘러든다. 서해에서 진입한 선박은 금강 하구에서 110㎞ 떨어진 부강 포구까지 항해가 가능했으며, 부강에서 하역된 수산물은 멀리 충청북도 및 경상북도, 강원도의 내륙지방으로까지 육로를 따라 운송되었다. 내륙지방에서 특히 필요로 했던 소금이 운송되던 소금길은 강원도 영월까지 이어지기도 했고 경상북도 상주까지 펼쳐지기도 했다. 금강의 소금길은 육지의 육상 교통로를 따라 사방으로 형성되었다. 소백산맥을 넘은 내륙지방으로까지 금강을 통해 소금이 운송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포구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2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인천광역시 >남동구

    수도권의 대표하는 어시장이 있는 소래포구
    인천광역시 남동구 논현동에는 년 평균 700만 명의 사람들이 방문하는 소래포구가 있다. 이곳에는 소래포구어시장과 소래포구종합어시장이 있다. 소래포구어시장은 한국전쟁 이후 형성되었으며, 소래포구종합어시장은 2001년 새롭게 신축된 상설시장이다. 소래포구에 위치한 시장에서는 매 계절마다 제철 맞은 싱싱한 해산물을 판매하고 있다. 특히 꽃게, 대하, 젓갈 등이 가장 유명하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우리나라 최초의 유통전문가 경강상인
    '경강(京江)' 이란 한강 중에서 한성부가 관할하는 광나루부터 양화진까지의 물줄기를 말한다. 조선 후기 경강 지역을 근거로 하여 대동미 운수업 및 각종 상업 활동에 종사했던 상인을 ‘경강상인’이라고 부른다. 경강상인의 중심세력은 위탁매매를 주 업무로 삼는 객주였다. 숙박, 창고, 금용 등의 여러 가지 편의를 제공해 주었다. 그래서 경강상인을 우리나라 최초의 ‘유통전문가’라고도 부른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포구락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경상남도 >진주시

    진주 포구락무
    포구락무(抛毬樂舞)는 궁중이나 지방 관아에서 기녀에 의해 포구락이란 놀이를 할 때에 추는 춤을 말한다. 포구락은 포구문(抛毬門)을 가운데 두고 두 편으로 나뉘어, 양쪽에서 노래를 부르고 춤을 추면서, 포구문의 위쪽 일정한 작은 원에 공을 던져넣어, 넣은 횟수에 따라 승부를 결정하는 연희이면서 놀이 형태이다. 이것은 음악, 춤, 노래, 놀이가 결합된 종합예술로서, 원래 궁중에서 정재로 전승되다가 조선 후기에 지방의 관아나 교방으로 전파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마량포구

연관자료

  • 지역문화 Pick (3건)
자세히보기
  • Bible Road 신비의 책

    출처 :충청남도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충청남도 >서천군

    Bible Road 신비의 책
    '신비의 책'은 우리나라에 최초로 성경이 전래하게 된 이야기를 바탕으로 한 무용극이다. 1816년 충청남도 서천 마량진에 표류한 영국 함선의 바실홀 함장 및 선원들과 서천 지역민들의 만남을 그린다.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한국최초성경전래지

    출처 :충청남도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충청남도 >서천군

    한국최초성경전래지
    충청남도 서천군 마량진에서 일어난 최초의 성경 전래와 관련한 학술 세미나 발표 자료집이다. 마량진은 1816년 영국 함선의 바실 홀 함장이 서천 지역민에게 한국 최초로 성경을 전래한 지역으로서, 문화·역사적으로 큰 의미가 있다. 이 사건이 벌어진 당시의 시대적 상황, 문화·역사적 의미를 짚어보고 이 역사문화자원의 활용방안을 제시한다.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성경세미나 발표자료집

    출처 :충청남도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충청남도 >서천군

    성경세미나 발표자료집
    충청남도 서천군 마량진에서 일어난 최초의 성경 전래와 관련한 학술 세미나 발표 자료집이다. 마량진은 1816년 영국 함선의 바실 홀 함장이 서천 지역민에게 한국 최초로 성경을 전래한 지역으로서, 문화·역사적으로 큰 의미가 있다. 이 사건이 벌어진 당시의 시대적 상황, 문화·역사적 의미를 짚어보고 이 역사문화자원의 활용방안을 제시한다.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소래 삶의 터전

    출처 :인천광역시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인천광역시 >남동구

    소래 삶의 터전
    인천 지역의 근대 산업문화 중 하나인 염전 산업에 대한 책이다. 일제강점기 인천 소금 산실이었던 인천 남동·소래 염전 이야기, 꼬마 기차 수인선과 소래철교 이야기, 관방 시설 논현포대 및 장도포대 이야기, 수도권 대표 어항 소래포구와 어시장, 옛날 민중의 소리와 지역 설화 및 지명유래를 소개한다.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지역문화이야기 인천광역시 >남동구

    바다로! 포구로! 소래로! 소래포구축제
    소래포구축제는 인근의 소래습지생태공원과 연계하여 2001년부터 개최하였다. 인천광역시 소래포구는 예전부터 김장철이 되면 새우젓을 값싸게 구입할 수 있어 인천뿐 아니라 수도권에서도 즐겨찾는 재래 어시장이자 관광명소이다. 소래포구축제는 수도권에서는 유일하게 재래어항을 가지고 있는 특장점을 바탕으로 기획되었으며 '바다로, 포구로, 소래로'라는 슬로건을 내세운다. 소래포구의 멋진 노을, 풍부한 수산물 먹거리, 다양한 콘텐츠가 어우러진 인천광역시의 대표적인 축제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자연포구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외도인들의 자부심, 연대포구와 외도 해안 산책로
    연대포구와 연대마을에서 외도1동 외도포구까지 이어지는 해안 산책로는 아름다운 경관과 쉬어가기 좋은 카페, 산책로가 갖추어져 있어 모든 외도인들의 자랑이자 쉼터가 되고 있다. 외도동은 2006년도 선정된 준범죄없는 마을로도 유명하다. 연대마을 입구의 마이못은 해수와 담수가 만나는 천연 자연교육장이고, 방파제는 낚시꾼들로 붐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강경포구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2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남도 >논산시

    강경포구와 강경장의 명성을 되살린 강경젓갈시장
    우리나라 서해안 해산물이 강경포구까지 배로 올라오고, 호남평야에서 생산한 농산물이 강경포구에 모였다가 충청도와 경기도로 간다. 그곳에 강경장이 있었다. 강경장은 1930년대까지 평양장, 대구장과 함께 그 규모가 3대 오일장에 들어가기도 하였다. 1990년대에 와서 옛 강경장의 명성을 되찾고, 지역 특산물인 젓갈을 홍보하기 위해 ‘강경젓갈시장’ 복원에 노력하고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남도 >논산시

    강경포구를 배경으로 한 소설 「소금」
    강경은 서해와 충청도 내륙을 잇는 길목에 있어서 전국의 상인들이 드나들던 포구로 유명했던 곳이다. 우리나라 사람들에게는 강경하면 연상되는 것이 ‘젓갈’이다. 전국 젓갈의 70%를 유통하는 강경에서 주민들 대부분은 젓갈과 관련한 일로 생계를 유지한다. 소설 「소금」은 이러한 강경포구를 배경으로 하며, 등장인물의 삶 속에 강경포구의 역사가 담겨 있다. 한 남자로서 대한민국 현대사를 거쳐 온 아버지의 삶을 보여줌과 동시에 가정 내에서 아버지의 위치가 얼마나 중요한지 깨닫게 해주는 소설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