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

지역문화 속 다양한 태그들을 이용하여 자료들을 검색할 수 있습니다.

태그검색

태그검색

#역사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원주시

    박해받던 천주교인들의 안식처, 원주 흥업성당 대안리 공소
    원주 흥업 성당 대안리 공소는 박해를 피해 강원도 원주 지역으로 숨어들었던 천주교인들이 1900년대에 세운 한옥 공소다. 인고의 시간을 견뎌낸 교우들은 공소이지만 ‘참 성당’이라 칭찬받는 정갈하고 아늑한 예배 처소를 건립했다. 당시 원주 일대에 존재했던 공소들 가운데 유일하게 남은 곳이다. 한국전쟁 때는 인민군 막사에서 미군 구호품 배급소로 변전하는 역사의 무게를 이겨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원주시

    “싸움 중에 있는 저희를 보호하소서.”, 원주 원동성당
    강원도 원주시 원동성당은 1896년 원주 본당으로 시작한 유서 깊은 성당이다. 원동성당은 1913년 고딕 성당을 지었으나 한국전쟁 초기에 폭격으로 무너져 버렸다. 현재의 성당은 1954년 로마네스크 양식으로 지어졌다. 가로 폭과 세로의 길이가 1:3.6이나 되는 긴 건축물로서, 전면에 4층 높이의 돔 형 지붕을 가진 종탑이 돋보인다. 1957년 성당 분리 때 원주성당이라는 명칭을 넘겨주고 원동성당으로 이름이 바뀌었으며, 1965년 원주교구가 독립하면서 주교가 머무르는 주교좌성당이 되었다. 첫 주교로 부임한 지학순 주교는 제2차 바티칸 공회의 정신에 따라 1970년대부터 유신 독재에 정면으로 맞섰다. 원동성당은 1970년대와 1980년대 한국 민주화 시기에 중요한 중심 공간 역할을 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강원도 >동해시

    근대 상수도 시설을 직접 본 적 있나요 – 동해 구 상수시설
    강원도 동해시 동해 구 상수시설은 1940년 증기기관차에 물을 공급하는 시설로 설치되었다. 동해 구 상수시설은 부곡천 물을 공급한다 해서 부곡수원지로 알려져 있다. 1963년까지 산업용 상수도였던 동해 구 상수시설은 1963년 관리권이 교통부에서 명주군으로 넘어가면서 일반 가정에 수돗물을 공급하게 되었다. 초기 1일 1t 규모였으나 1970년 2t으로 확장되었다. 1990년 상수도 공급지 역할을 마감했으나, 본래 모습을 거의 그대로 유지했기에, 2004년 등록문화재로 지정되었다. 지정된 부분은 시설 내 6개 동과 관련 설비들이다. 현재는 지하 저수조를 제외한 지상 시설의 일반 관람을 허용하고 있다. 2014년부터는 ‘물과 동심’을 주제로 문화 프로그램이 매해 진행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강화도 온라인 고지도

    출처 :인천광역시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인천광역시 >강화군

    강화도 온라인 고지도
    지붕 없는 박물관이라 불리는 강화의 역사와 현재 모습을 담은 “온라인 역사탐방” 서비스를 제공하여 기존의 출판물과 다른 지역의 역사 콘텐츠 제작. 고려시대 강화(강도)의 지명, 궁궐, 사찰, 사적지 등과 관련된 정보 및 다양한 콘텐츠를 한 번에 볼 수 있는 문화 플랫폼(어플리케이션) 개발.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역사를 알수 있는 유일한 성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충청남도 >부여군

    역사를 알 수 있는 유일한 성, 부여 가림성
    해발 250m의 성흥산 장상부에 테뫼식으로 쌓은 백제의 전형적인 석축 산성이다. 백제의 수도였던 웅진성과 사비성을 지키기 위하여 금강 하류 부근에 쌓은 1,200m의 석성이다. 산 정상에서는 강경읍을 비롯한 금강 하류 일대가 한눈에 내려다 보이며, 501년(백제 동성왕 23)에 위사좌평 백가(苩加)가 쌓았다고 전한다. 백제 때 쌓은 성곽 가운데 연대를 확실히 알 수 있는 유일한 성이고, 옛 지명을 알 수 있는 유적으로 매우 중요하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상남도 >창원시

    '헌병온다!', 구 마산헌병 분견대
    마산 헌병 분견대 건물은 1926년 건립됐다. 일제 강점기 헌병은 순사보다 더 무서운 존재로서 군대 내의 경찰 역할을 넘어 민간 영역의 거의 모든 부문을 통제하는 식민지배 기구로 악명을 떨쳤다. 마산 헌병 분견대 건물은 해방 이후에도 방첩대, 보안사령부와 기무사령부의 공간으로 오랜 기간 사용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상남도 >통영시

    반일에 사라질 뻔한 근대 상수도시설 – 통영 문화동 배수시설
    통영시 문화동 배수시설은 1933년에 건립된 근대기의 대표적인 상수도 시설이다. 배수시설은 통영 시내가 한눈에 들어오는 야산에 위치하고 있는데, 이 야산은 조선시대의 유적지인 통제영 내의 사당이 있었던 곳이다. 옛 통제영은 독기(纛旗. 토박이발음 '뚝기')를 모시고 봄가을로 군영의 무운장구를 기원하는 뚝제를 지냈는데 뚝기는 군영의 원수를 상징하는 군기이며 이 뚝기를 모신 곳을 뚝사당이라 했다. 일제는 조선의 자존심이 어려 있는 이곳에 근대적인 수도공급시설을 설치함으로써 과거 한산대첩의 패배로 잃어버린 자존심을 회복하고 지배를 공고히 하려했다. 문화동 배수시설이 등록문화재로 검토되자 지역사회에서는 일제 유물이라는 이유로 찬반 논쟁이 거셌다. 하지만 문화재청은 산업사적 가치를 인정해 2005년 4월 15일 문화동 배수시설을 등록문화재 제150호로 지정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상남도 >진주시

    진주 상인들의 자존심 - 진주 중앙시장 체험 길
    진주 중앙시장 체험 길은 경상남도 진주시의 근현대사를 살펴보기 좋은 코스다. 진주 중앙시장 체험 길은 진주시 창렬로 비봉루에서 시작해서 수정봉 밑 옥봉성당~진주 상무사~진주 중앙시장~배영초등학교 구 본관~진주초등학교 강당~진주성을 돌아보도록 하는 길이다. 진주 중앙시장 체험 길은 진주 부자 정상진이 자신의 선조와 인연이 있는 비봉산에 세운 비봉루와 한국 차 문화의 부흥에서 시작해서 경상남도 천주교회사, 조선 시대까지 ‘북 평양, 남 진주’라 불리었던 진주가 식민지 근대를 맞아 어떤 경로를 걸어왔는지 깊이 살펴볼 수 있게 해 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경기도 근대역사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양평군

    첫사랑 같은 간이역을 기억합니까 - 양평 구 구둔역
    경기도 양평군 지평면 일신리 구둔역은 1940년 경경선 보통역으로 시작됐다. 서울과 경상북도 경주를 잇는다 하여 경경선이라 불리던 한반도 남부 내륙종단 철도는 해방 후 중앙선이라는 이름을 되찾았다. 구둔역 다음 역인 양동역을 지나면 강원도 원주다. 4개 도를 거치며 시멘트와 지하자원을 주로 실어 날랐던 중앙선은 화물 비중이 높은 철도였다. 하지만 양평 등 내륙 지역 주민들에게는 요긴한 교통수단 역할을 했다. 도로망이 확대되면서 중앙선 구둔역을 이용하는 승객이 줄어 1990년대 중반 열차를 먼저 타고 승차권을 끊는 간이역이 되었다. 중앙선이 전철화된 데 이어 복선 전철화 사업이 진행되면서, 중앙선 선로가 1㎞ 북쪽으로 이설되고, 새로운 역(일신역)이 지어지면서 구둔역은 폐역으로 전락했다. 하지만 간이역에 대한 향수가 이어지고, 영화 <건축학개론>과 가수 아이유의 앨범 <꽃다지> 배경이 되면서 구 구둔역은 명소가 되었다. 구 구둔역사와 역 광장, 승강장과 철로 일부는 등록문화재 제296호다. 구 구둔역이 있는 일신리는 주민들과 관광객이 영화를 찍는 마을이자, 밤하늘별을 관측할 수 있는 천문 시설을 갖춘 마을로 유명하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양주문화재

    출처 :경기도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양주문화재
    600여 년의 역사가 숨 쉬는 양주의 역사와 문화재를 소개한 영상. 양주관아, 양주향교, 온릉, 조소앙기념관, 해유령전첩지, 회암사지 등 대표 유형문화재 6곳과 양주별산대놀이 와 양주소놀이굿 등 무형문화재를 영상으로 생생히 확인할 수 있는 콘텐츠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청도의 연혁과 지리사

    출처 :경상북도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청도의 연혁과 지리사
    고지도의 고증을 통해 청도군의 역사적 변천 과정을 기록한 책자.『삼국사기』지리지에 언급된 대성군이 청도의 옛 모습인지를 추척하는 것을 시작으로 고대 청도 지역에 정착하게 된 선조와 이서국의 전설을 통해 근대 역사 속에 나와 있는 청도의 연혁을 자세히 연구해서 기록했다. 삼국시대 이후 지리지를 검토해 청도 연혁을 정립한 콘텐츠.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서초이야기 제2권-역사 인물과 인재 교육

    출처 :서울특별시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서초이야기 제2권-역사 인물과 인재 교육
    서기(瑞氣) 그윽한 아름다운 문화마을 서초의 이야기를 두 권 4장에 걸쳐서 펼친 책자. 제1권 제1장은 서초의 자연환경을, 제2장에서는 서초의 문화 공간들을 소개하며, 제2권 제3장은 인물로 읽는 서초의 역사, 제4장은 서초의 미래상이라고 할 인물교육의 장을 두루 탐방하여 서술했다. 서초의 역사와 문화를 알 수 있는 콘텐츠.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천년 고을 진주 목사 이야기

    출처 :경상남도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천년 고을 진주 목사 이야기
    진주의 문화와 역사를 세운 59명의 목사 이야기를 담은 책자. 사료를 토대로 진주목사 인물을 발굴하고 조사해 진주목사의 생애와 업적, 미담을 담았다. 진주 촉석루를 창건한 김지대(金之岱) 목사 등의 생애를 통해 당시 지역사와 국사를 폭넓은 이해할 수 있는 콘텐츠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하동 이천년 발자취를 남긴 사람들

    출처 :경상남도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하동 이천년 발자취를 남긴 사람들
    시대와 분야별 하동의 주요 인물의 역사를 기록한 책자. 국난 극복을 위해 팔만대장경의 제작에 주도적 역할을 한 정안 선생, 63전 63승 무패 신화의 정기룡 장군, 지리산의 작가 이병주, 근대여성 운동의 선각자 채소정 등 주요 인물을 통해 하동의 역사와 문화 등 향토사를 재조명했다. 자료조사와 문헌을 통해 하동의 인물을 발굴한 콘텐츠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서초이야기 제2권-역사 인물과 인재 교육

    출처 :서울특별시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서초이야기 제2권-역사 인물과 인재 교육
    서기(瑞氣) 그윽한 아름다운 문화마을 서초의 이야기를 두 권 4장에 걸쳐서 펼친 책자. 제1권 제1장은 서초의 자연환경을, 제2장에서는 서초의 문화 공간들을 소개하며, 제2권 제3장은 인물로 읽는 서초의 역사, 제4장은 서초의 미래상이라고 할 인물교육의 장을 두루 탐방하여 서술했다. 서초의 역사와 문화를 알 수 있는 콘텐츠.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경주역사유적지구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3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경상북도 >경주시

    선덕여왕에 칼을 겨눈 비담의 난이 일어난 경주 명활성
    명활산성은 북쪽 봉우리 해발 252m의 흰둥산과 남쪽 봉우리 해발 269m의 장군봉 등 2개의 산정을 감싸고 있는 석축산성이다. 길이는 4.5km에 달하는 대규모 산성이며 551년(진흥왕 12)에 축성되었다. 이 산성은 천연의 요새로 수도방어의 중요한 역할 뿐만 아니라 왕이 일정기간 거처했으며 비담이 반란을 일으켜 그 근거지가 되었던 산성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상북도 >경주시

    왜구의 경주 공격을 막는 관문성
    왜구의 침입에 대비하기 위하여 722년(성덕왕 21) 쌓은 석성이다. 관문성은 ‘장성’과 ‘신대리성’으로 나누어 볼 수 있는데 ‘장성’은 경주시 외동읍 서편부터 남쪽을 따라 외동읍 모화리 동쪽 산 아래까지 뻗어있는 약 12km의 석성이고 ‘신대리성’은 해발 590m 의 ‘성말랭이’를 에워싼 타원형 석성으로 약 1.2km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상북도 >경주시

    경주를 지키는 경주읍성
    경상북도의 중심도시인 경주의 주민을 보호하고, 군사적·행정적인 기능을 함께 하는 성이다. 완전한 평지성으로 방형이며 성벽 양쪽을 돌로 쌓아올리는 협축식으로 축조되었다. 성의 둘레는 2,412m에 이른다. 경주읍성은 전형적인 조선시대 읍성의 구조를 갖추고 있으며 경상도에서 가장 크고 격식을 갖춘 행정읍성이었다. 특히 성벽 주위에 너비 3m의 해자를 둘렀는데 지금도 북쪽은 하수구로 이용되며 동쪽에도 일제강점기까지 그 흔적이 남아 있었다고 한다. 읍성의 남문은 일제강점기에 파괴되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외세침략의 역사적인곳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인천광역시 >강화군

    수많은 외국과의 전투가 이루어진 강화산성
    이 산성은 몽고의 침입으로 서울을 개경에서 강화로 1232년 6월 천도하면서 축성한 내·중·외 3성중 내성에 해당하는 것이다. 내성은 주위 약 1,200m로 지금의 강화성이다. 병자호란이 일어나자 강화성에는 봉림대군을 위시한 빈궁들과 일부 신하들이 들어갔다. 그러나 청군은 1637년 1월 각도의 근왕병을 패전시키고, 1월22일 홍이포를 쏘면서 강화성을 유린하였다. 조선 후기 병인양요·신미양요와 일본 침략에 의한 강화조약을 체결한 수많은 외세침략의 역사적인 현장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역사

연관자료

  • 지역문화 Pick (2건)
자세히보기
  • 청양의 금석문

    출처 :충청남도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충청남도 >청양군

    청양의 금석문
    금석문은 ‘시대의 거울’로 옛 사람들의 정신적 가치를 담고 있음. 이에 청양의 금석문을 접근성이 쉽고 공감할 수 있는 콘텐츠로 개발하여 보급하고자 함. 청양에 소재한 금석문 사진과 이에 대한 전문가 해설을 통해 정보를 전달하는 영상물 제작.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
  • 무등의 품에 안긴 광주북구문화유산

    출처 :광주광역시문화원연합회

    지역문화Pick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의 품에 안긴 광주북구문화유산
    광주 북구에 소재한 문화유산에 문화관광해설사가 상주하지 않는 문제점을 보완하기 위하여 문화재 해설이 담긴 영상 콘텐츠를 제작함. 북구 지역의 유형문화유산(명승, 사적, 국보, 보물 등)에 대한 자료를 취합하고 그 속에 얽힌 인물 설화 등을 청소년들이 알기 쉽게 스토리텔링화하여 다큐멘터리 형식의 콘텐츠로 제작.
    • 자료유형 : 도서간행물 > 단행본
    • 소장문화원 : 마포문화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