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지역문화#

지역문화 속 다양한 태그들을 이용하여 자료들을 검색할 수 있습니다.

태그검색

태그검색

#사찰으로 검색한 지역문화자료입니다.

#사찰

연관자료

  • 지역문화 이야기 (35건)
  • 지역문화 Pick (1건)
자세히보기
  • 지역문화이야기 전라북도 >완주군

    십자형 누각이 돋보이는 보물, 완주 송광사 종루

    전북 완주의 송광사 종루는 우리나라에서 유일한 십자형 누각이다. 창덕궁 주합루와 수원화성의 방화수류정도 십자형 건물이지만 명칭 그대로 정자의 형태이다. 송광사 종루는 이층 누각으로 중앙의 범종을 중심으로 동서남북에 1칸씩 덧대어 십자가 되는 구조이다. 1층에 세워진 기둥 12는 어느 방향에서 보든지 4개의 기둥이 나열된 모습이다. 2층은 누마루로 가운데 칸에 종을 두고 돌출된 곳에 법고·목어·운판을 놓았다. 종루의 가장 화려한 부분은 지붕으로 마치 사방으로 하늘 향해 두 팔을 벌리고 있는 듯하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상북도 >칠곡군

    칠곡 송림사 목조석가여래삼존좌상(보물 제1605호)

    경상남도 칠곡 송림사 대웅전에는 나무로 만든 거대한 석가여래삼존불상이 있다. 높이가 3m가 넘어 조선시대 제작된 삼존불 중에서도 큰 편이며, 국내에서 찾아보기 드문 향나무로 만들어졌다. 1657년(효종8) 8월에 도우(道雨)를 비롯한 조각승 18명이 불상을 조성하여 17세기 기념비적인 작품이자 조선중기 불교 조각승 연구에도 귀중한 자료가 되는 작품으로 평가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전라북도 >익산시

    익산 관음사 목조보살입상(보물 제1842호)

    전북 익산 관음사 목조보살입상은 부드럽고 사실적인 조각기법을 바탕으로 안정된 조형감을 보여주어 조선 중기에 제작된 보살상의 양식을 잘 표현하고 있다. 2008년에 불상 조성기가 발견돼 1605년(선조 38)에 원오(元悟)를 비롯하여 5명의 조각승이 제작했음이 확인되었다. 임진왜란과 정유재란 후 황폐해진 사찰 재건 작업이 어떻게 진행되었는지 이 불상조성기에 상세히 적혀 있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전라남도 >순천시

    순천 송광사 목조경패(보물 제175호)

    경패는 불교 경전을 보관하는 나무상자의 표면에 매달아서 그 안에 어떤 내용물이 들어 있는지 알려주는 꼬리표(이름표)이다. 송광사에는 고려시대에 만들어졌을 것으로 추정되는 경패 43점이 전해져 내려온다. 이들 경패의 장식무늬나 불교 조각이 매우 정교하여, 현존하는 유물이 거의 없는 고려시대의 뛰어난 목공기술의 일면을 보여준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상남도 >하동군

    스님들의 별미였던 사찰국수가 사바세계로 내려오다, 하동 녹차칼국수

    녹차칼국수는 밀가루에 녹차가루를 넣어 반죽하여 만든 면을 멸치장국에 넣어 끓인 경상남도 하동군의 향토음식이다. 옛날부터 녹차의 주산지였던 하동군에 위치한 불교사찰에서는 다도(茶道)문화와 더불어 녹차를 이용한 다양한 음식이 발달하였다. 녹차칼국수도 사찰에서 유래된 음식이라 하여 사찰국수라는 별칭으로 불리기도 한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
  • 지역문화이야기 경기도 >남양주시

    천년 고찰 속의 현대식 법당, 남양주 봉선사 큰법당

    경기도 남양주시 봉선사는 고려 광종 시기인 서기 697년에 창건된 운악사에서 비롯된 천년 고찰이다. 조선 예종 때 세조의 능인 광릉을 받드는 절로 중창되어 봉선사가 되었다. 봉선사는 임진왜란, 병자호란, 한국전쟁 등 전란으로 여러 차례 소실되었다가 중건됐다. 봉선사 큰법당은 운허 스님이 주지이던 1970년 지어졌다. 석가여래를 모신 전각인데도 운허 스님이 대웅전이라 하지 않고 큰법당이라는 풀어 쓴 이름을 붙였다. 봉선사 큰법당은 철근 콘크리트로 전통 목조 사찰을 정교하게 재현해냈다. 큰법당의 기단과 앞 층계, 뒤편 화계는 조선시대 것이어서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공간이 탄생한 것이다.

    • 테마 : >
    • 이야기주제 : >
    • 관련문화원 :